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계시므로,트립어드바이저 웹사이트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당사는 다음의 브라우저들을 지원합니다.:
Windows: Internet Explorer, Mozilla Firefox, Google Chrome. Mac: Safari.

보르도, 프랑스 여행

트래블러즈 초이스 어워드 수상
트래블러즈 초이스 어워드™ 2014 수상 여행지
300년간 영국의 지배를 받아온 보르도는 프랑스에서 가장 프랑스답지 않은 도시 중의 하나입니다. 이 때문에 여행자들 사이에서는 각자의 취향에 따라 호불호가 갈립니다. 예전에 잠자는 마을이라 불리웠고 실제로 "슬리핑 뷰티"라는 닉네임이 붙었던 보르도는, 현재 관광지로서 인기가 높으며 특히 와인 애호가들이 동경하는 곳이 되었습니다. 또한, 대학생 인구 비율이 높아 거리에는 에너지가 넘칩니다. 보르도는 예전의 닉네임과는 대조적으로 지금은 잠들지 않는 거리로 변모하였지만 하루종일 와인 시음을 하느라 분주했던 사람은 결국 스르륵 잠에 빠지겠지요.
보르도
보르도 (BordeauxLabel, 2월 20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