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계시므로,트립어드바이저 웹사이트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당사는 다음의 브라우저들을 지원합니다.:
Windows: Internet Explorer, Mozilla Firefox, Google Chrome. Mac: Safari.
모든 항공사 보기
airline-logo

터키항공

Turkish Airlines
35,810건의 리뷰
본사: Turkish Airlines General Management Building, Ataturk Airport, Yesilkoy, 이스탄불 터키 34149
개요
3.535,810건의 리뷰
2019 Travellers' Choice 수상
2018 Travellers' Choice 수상
2017 Travellers' Choice 수상
좌석공간
좌석의 편안함
기내 엔터테인먼트(무선 인터넷, TV, 영화)
기내 서비스
고객 서비스
가격 대비 만족도
청결도
체크인 및 탑승
식사 및 음료
전체 보기
터키항공 정보

항공사 제휴

스타 얼라이언스
본사: Turkish Airlines General Management Building, Ataturk Airport, Yesilkoy, 이스탄불 터키 34149

항공사 요약

터키의 국책항공사인 터키 항공(TK)은 터키 국내 51여 개 도시와 유럽, 아시아, 아프리카, 북미 및 남미 지역 113여 개국을 포함해 전 세계 287여 곳의 취항지를 운항할 정도로 다른 항공사보다 더 많은 국가에 취항하고 있습니다. 항공편은 2가지 종류의 기내 좌석 클래스(비즈니스 클래스와 이코노미 클래스) 및 3가지 종류의 기내 좌석 클래스(비즈니스 클래스, 프리미엄 이코노미 클래스와 이코노미 클래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또 터키 항공은 약 40개의 항공사와 공동운항을 하며 스타얼라이언스에 소속되어 있습니다.
더보기
35810리뷰
11697사진
27
여행자 평가
  • 14,008
  • 8,571
  • 3,216
  • 2,043
  • 7,976
노선
  • 더 보기
좌석
언어
  • 더 보기
선택한 필터
  • 필터
  • 한국어
avatar-image
Explore03305146401이 리뷰를 작성했습니다. 2023년 10월
1 포스팅
Lisbon - Seoul
International
1. 멋대로 예약해둔 좌석 변경 다리 뻗으며 가고싶어서 5열 예약했더니 출발 하루전날 갑자기 임의로 자리가 바뀌어있음. 심지어 두명을 붙여주지도 않고 따로따로 해둠. 왜 멋대로 바꾼거냐고 체크인 직원한테 물어보니 거긴 비즈니스석인데 이코노미인 니가 왜 예약했냐고 오히려 나한테 따짐. 시스템상 비즈니스 클래스는 예약 못하는 자리로 막아놔야하는거아님? 심지어 예약금은 달달하게 받아처먹고 리펀은 안내도안함. 내돈 어디감? 2. 당연한듯 딜레이 감당못할만큼 비행편을 안띄우면 될거를 무리하게 쳐띄우다 몇시간이고 딜레이됨. 출발 자체도 왜인지 1시간 늦게하더니 그 다음 비행기도 아니나 다를까 1시간 15분 연착이고 잘하면 아침까지도 늦어진다네? 다음날 출근해야하는 나는 뭐임? 3. 불친절은 장착 기본적으로 승무원들은 친절하고 영어도 잘 통하지만 공항근무 직원들은 어디서 배워먹은 싹퉁머린지 모르겠음. 내 자리 그럼 두명 같이가게 붙여라도 달라니까 엄청 틱틱대고 영어 잘하는사람 일행중에 없냐고 자꾸 뭐라함. 솔직히 목소리도 작고 터키식발음이라 못알아먹겠는건데 참을인 새겨가며 꾹꾹 참았음. 진짜 다시는 이 항공사 이용안하고 한국인들은 하늘에서 화병나서 속앓이하기싫으면 여기 타지마셈.
더보기
여행 날짜: 2023년 9월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도움이 됨
공유
avatar-image
Odyssey22018192004이 리뷰를 작성했습니다. 2023년 7월
1 포스팅
Rome - Istanbul
Europe
13세 아이와 온라인 체크인 후 탑승했는데 같은 자리에 오버부킹이 되어 있음. 심지어 체크인 자리배정이 자동으로 비상구 자리로 돠어 규정상 아이는 앉지도 못함. 승무원에게 이야기하니 나를 따라오라면서 밀려드는 승객을 역주행하여 오게 만듬. 한참을 서서 기다려야 했으며 다른 자리로 배정 받았으나 승무원의 태도나 말도 안되는 시스템의 오류는 정말 기분 나쁜 경험이었음
더보기
여행 날짜: 2023년 7월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도움이 됨
공유
avatar-image
Chae Rim Lee이 리뷰를 작성했습니다. 2022년 10월
2 포스팅
Istanbul - Seoul
International
Economy
경유하러 내렸는데 걍 5시간 딜레이길래 인터넷에 찾아보니 원래 몇년 전부터 상습적 4~5시간 딜레이 + 새벽 6시 50분 출발이 일상인거 같아요 EU261/2004에 따라 보상받았다는 후기가 많으니 꼭 클레임 걸 예정이구요, 예약해준 여행사직원한테도 컴플레인 할 생각입니다 별로 친절하지도 않고 싼것 같지도 않고 이스탄불 공항에서도 결제 이상하게 2개씩 찍는거 잡아냈는데 정말 정떨어지는 경험이네요
더보기
여행 날짜: 2022년 10월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도움이 됨
공유
avatar-image
동후 최이 리뷰를 작성했습니다. 2022년 8월
1 포스팅
Istanbul - Kayseri
Domestic
Economy
티켓팅하는 사람이며 2번 서비스창구, 1층 수화물센터 사람들 모두가 최악 체크인을 1시간30분전에 하고 일이생겨 출발 1시간전에 수화물 좀 다시 되찾아달라니깐 티켓팅창구가서 알아봐라 거기에선 서비스창구가서 알아봐라 그러더니 일층가서 알아봐라 일층갓더니 뭐라고? 카이세리로 출발했으니 가서 찾으라? 사람이 안탔는데 수화물 하기시키는게 당연한거 아니야? 그래, 여행일정있으니 카이세리공항갔어 근데 안왔다고? 이스탄불에서 찾으라고?ㅋㅋ 어이가없어서진짜 마지막날 여행끝나고 한국 올때 수화물 찾고 열받아서 뭐라하는데 직원들이 하는말 : 두유노우 김민재? 진짜 장난하는것도 아니고 사과 한마디 없이 웃고 영어인지 터키어인지 참 터키항공사 덕분에 너무 짜증나는 여행이였어 다신 이딴 항공사 이용안함
더보기
여행 날짜: 2022년 8월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도움이 됨
공유
avatar-image
KIM이 리뷰를 작성했습니다. 2022년 2월
1 포스팅3개의 유용한 리뷰 평가
Malaga - Seoul
International
Economy
오버부킹해서 이스탄불 공항에 24시간동안 꼼짝없이 갇혀있습니다. 어떠한 보상도 없으며 불친절하기는 이루 말할데가 없네요. 다른 영어 잘하시는 한국분들 없었으면 국제미아 될뻔했습니다. 처음 비행편은 말라가-이스탄불-인천이었습니다. 그런데 말라가에서 체크인하던 중 한국 팬데믹 때문에 인원제한있어서 이스탄불-인천 비행편을 못탄다고 하면서 일주일 후에 타던지 아니면 이스탄불에서 마닐라 한번 더 경유해서 가던지 하라고 하더군요. 물론 이전에 이에 대해 어떠한 안내나 공지를 받은 적 없고 비행 3시간 전 체크인 하는데 저렇게 둘중하나 고르라고 합니다. 어쩔수없이 마닐라 한번더 경유해서 가겠다고 하고 이스탄불까지 왓습니다. 그런데 마닐라 비행편은 한국인 입국이 불가더라구요. 헬스패스인가 뭐가 필요한데 한국인은 발급이 불가했으며 이에 대한 정보나 안내또한 전혀 없었습니다. 그렇게 마닐라행 비행이 거절된 후 터키항공 고객센터에 가니 자기네 잘못없다며 환승데스크 가라며 뺑뺑이 돌리더군요. 어찌나 불친절하며 사람얘기를 귓등으로도 안듣던지 정말 최악이었습니다. (00:05에 도착하여 마닐라 비행편 탑승거절 당한 시간 02:35)아침 7시에 다시 오라며 해결해주겟다고 했는데 새벽근무자가 인수인계도 안하고 오전근무자에게 떠넘기고 간것이었습니다. 동일하게 비행기 못타게된 다른 한국분이 계속 다른 직원분께 얘기해주셔서 겨우겨우 원래 타려던 비행기 24시간 후인 비행편 티켓팅 해줘서 20시간째 공항바닥에서 기다리고 있는 중입니다. 터키항공 절대 이용하지 마세요. 24시간이나 이스탄불 공항에 오도가도 못하고 갇혀있는데 호텔제공은 커녕 어떠한 보상도 없었습니다. 터키항공측 문제로 만 하루를 공항바닥에서 노숙하게 한 점과 이에 대한 어떠한 보상도 없는 점. 아무 공지도 없이 예약확정한 비행편을 못타게 하고 이에 대해 어떠한 해결도 하려하지 않고 서로 떠넘기는 것. 한국 돌아가면 터키항공측에게 제대로 컴플레인 걸것입니다. 부디 다른 이용자 분들이 터키항공통해 저와같은 어처구니 없는 상황이 벌어지지 않길 바라며 리뷰를 씁니다. 혹여나 미리 예매해두신 분들이라면 무조건 온라인 체크인을 하세요. 말라가에서 한국가는 다른 한국 분들 몇 팀은 온라인 체크인을 해놔서 그랬던 건지 문제없이 가는거 같더라구요.
더보기
여행 날짜: 2022년 2월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도움이 됨
공유
이전
123456
앨범 카테고리
모든 사진모든 여행자 사진
avatar-image
avatar-image
avatar-image
Stranded in Turkey flying Turkish airline from the USA
avatar-image
avatar-image
이전다음
123456
avatar-image
Explore03305146401이 팁을 작성했습니다2023년 10월
"팁은 무슨 그냥 여기 타지마세요"
avatar-image
동후 최이 팁을 작성했습니다2022년 8월
"없어졌으면 좋겠네요 최악입니다."
avatar-image
Jin Kim이 팁을 작성했습니다2019년 10월
"고급스러운 기내팩 제공 (실내화, 안대 등)"
avatar-image
Jessie L이 팁을 작성했습니다2019년 6월
"무조건 미리 사전 웹체크인을 하세요 24시간 전부터 가능"
avatar-image
JaeBeom Jay H이 팁을 작성했습니다2019년 4월
"수화물관리 엉망임. 그냥 막 던지는 거 같네요."
이전다음
123456
항공사 페이지 신청하기
항공사 관리자님, 지금 등록하고 회원 리뷰에 답변을 작성하십시오.
Turkish Airlines 등록하기

항공권 검색

왕복편도다구간
가는날
6. 6. (목)
오는날
6. 13. (목)
여행자
1, 이코노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