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usée Bernard Boesch
Musée Bernard Boesch
4
수정을 제안하여 표시 사항 개선하기
이 리스팅 정보 개선하기

4.0
풍선 5개 중 4.0리뷰 25건
훌륭함
11
매우 좋음
10
보통
3
형편 없음
1
최악
0

이 리뷰는 원래의 언어를 자동으로 번역하였습니다.
이 서비스에는 Google에서 제공하는 번역이 포함되어 있을 수 있습니다. Google은 정확성의 보증, 신뢰성 및 상품성, 특정 목적에의 적합성, 위조로부터의 자유에 대한 묵시적 보증을 포함하여 번역과 관련하여 어떠한 명시적 또는 묵시적 보증도 부인합니다.

Pierre D
생나제르, 프랑스포스팅 3,477건
풍선 5개 중 3.0
2024년 5월 • 친구
Free admission. Under the theme "Painters of light in Brittany", mainly works by Pierre Agnès (1898-1964), painted notably in Camaret (29), are exhibited. Opposite the museum, in a small house, exhibits an artist in residence, Sixtine SEVRIERE, originally from Saint-Nazaire and who is content to accumulate pieces of plastic washed up on the beaches (we are a long way from driftwood sculptures!) to raise awareness (we would consume 5 g / day of plastic).
2024년 5월 8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Pierre D
생나제르, 프랑스포스팅 3,477건
풍선 5개 중 2.0
2023년 10월 • 친구
Fortunately the exhibition only lasts 2 months (-> November 26, 2023)! Lots of blurring (Ricardo MOSNER) or unfinished drawings (Carlos ALONSO)
2023년 11월 22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Pierre D
생나제르, 프랑스포스팅 3,477건
풍선 5개 중 4.0
2023년 8월
Free admission. Interesting exhibition (from a private collection of the painter's family) which introduces a little-known artist, Juan SALA, born in Barcelona and who settled in Paris under the name of Jean SALA (1869-1918). His style resembles that of James TISSOT (1836-1902), from Nantes who lived in England. In addition to his oils on canvas and his pastels (which are magnificent), the artist has also created commercial posters (for the city of Vichy, for Zurich insurance and LU biscuits). Opposite the museum, the artist in residence, Elisabeth LINCOT exhibits bird sculptures.
2023년 8월 8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Isadesaintwitz
파리, 프랑스포스팅 12건
풍선 5개 중 3.0
2023년 7월 • 개인
Une bien joli petit musée avec une jolie vue mais très inamical avec les chiens. J’avais le mien (2 kg) dans un sac à dos, ce qui présentait donc aucun danger pour le musée.J’ai été éconduite.
Manque d’intelligence de situation…
Très dommage☹️
2023년 7월 21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Pierre D
생나제르, 프랑스포스팅 3,477건
풍선 5개 중 4.0
2021년 9월
Entrée gratuite. Stationnement dans la rue. Personnel accueillant. Situé dans la maison de famille (très belle vue sur la baie) de Bernard BOESCH (1914-2005), architecte et peintre qui a légué sa maison du Pouliguen (où il s'est installé en 1950) et ses œuvres à la ville de La Baule. Le musée présente uniquement des expositions temporaires ; celle du 4 septembre au 31 octobre 2021 est consacrée à la "Bretagne, terre d'artistes". Elle est constituée de tableaux de peintres de l'école de Pont-Aven, de Concarneau [dont le peintre Néo-Zélandais Sydney Lough THOMPSON (1877-1973)] et de faïences de Quimper [belle collaboration de Mathurin MEHEUT (1882-1958) avec la faïencerie Henriot]. A souligner la vingtaine de lithographies d'Henri RIVIERE (1864-1951) qui relèvent à la fois de la bande dessinée et des lithographies japonaises de HIROSHIGE. En face du musée, se trouve un bâtiment qui fait office de résidence d'artistes. Actuellement, du 4 septembre au 28 novembre 2021, Vincent LAVAL qui collecte des branches et les assemble pour en faire des "cabanes".
2021년 9월 25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Seth G
파리, 프랑스포스팅 131건
풍선 5개 중 5.0
2021년 5월 • 커플
This is a real delight of a visit right near the fabulous beaches and other delights of La Baule and Le Pouliguen. We were lucky to visit it the week it opened after the end of pandemic restrictions in May 2021. Art collector Bernard Boesch had the wonderful idea of opening a small museum gallery and two residences for promising artists to work and exhibit their art. Over the years it’s offered a continuing and changing landscape of new and fresh painting, sculpture and other creations of young and other promising artists, including by the artists in residence and other artists .It’s a refreshing , sunny, light, and airy space that’s easy to visit and right on the water, reminding us of the Peggy Guggenheim Terrace right on the canals of Venice. Our hostess was delightful in welcoming us , explaining the concept and the works on display and showing us around. The Museum is a short walk from the center of town of Le Pouliguen and well worth your time.
2021년 5월 23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pauline_bessy
포스팅 8건
풍선 5개 중 5.0
2020년 8월
Ce petit écrin culturel offert au Pouliguen par M. et Mme Boesch est une merveille !
La maison est de toute beauté et la collection d'oeuvres actuellement exposées de M. Boesch impressionante ! Quelle découverte !
De plus, on y est très bien accueilli, enfin c'est gratuit ce qui ne gâche rien !
Bref, un petit moment de féerie !
2020년 9월 3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CY56
브리타니, 프랑스포스팅 121건
풍선 5개 중 4.0
2020년 8월
Visite d'un petit musée gratuit au Pouliguen. Il présente la collection des œuvres de Bernard Boesch dans leur environnement originel ainsi que des artistes de renommée nationale et internationale.
2020년 8월 24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lucas
파리, 프랑스포스팅 1건
풍선 5개 중 5.0
2020년 7월
nous avons passé un excellent moment
l'endroit est magnifique..très beau spot!!!
très belle collection....
2020년 7월 20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Pierrick D
포스팅 6건
풍선 5개 중 4.0
2019년 9월
Sans descendance le couple Boesch a légué sa maison à la ville qui l'a transformé en musée et en salle d'expo.
Belle villa ouverte au public avec vue exceptionnelle (rien que pour cela pousser la porte c'est gratuit). Sinon coté art une programmation très inégale avec des artistes censés faire dans le beau mais qui parfois ne dégage aucune émotion. La réputation internationale semble suffire pour exposer.
Petit conseil aller voir l'artiste en résidence de l'autre coté de la rue si c'est ouvert. C'est moins protocolaire et nettement plus intéressant pour capter le travail et la démarche des artistes contemporains.
2020년 3월 1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검색 결과 전체 25 중 1-10
귀하의 트립어드바이저 리스팅인가요?
이 시설의 오너이거나 운영자입니까? 리뷰에 대한 답변 등록, 프로필 업데이트 등의 서비스를 누리려면 리스팅을 신청하십시오.
내 리스팅 신청하기

Musée Bernard Boesch - Le Pouliguen - Musée Bernard Boesch의 리뷰 - 트립어드바이저

Le Pouliguen 호텔 전체Le Pouliguen 호텔 특가라스트 미닛 호텔 Le Pouliguen
Le Pouliguen의 모든 즐길거리
음식점항공권여행 스토리크루즈렌터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