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ach Bar
오전 11:00~오후 10:00
월요일
오전 11:00 - 오후 10:00
화요일
오전 11:00 - 오후 10:00
수요일
오전 11:00 - 오후 10:00
목요일
오전 11:00 - 오후 10:00
금요일
오전 11:00 - 오후 10:00
토요일
오전 11:00 - 오후 10:00
일요일
오전 11:00 - 오후 10:00
지역 설명
주소
직접 연락하기

4.5
풍선 5개 중 4.5리뷰 57건
훌륭함
43
매우 좋음
7
보통
3
형편 없음
1
최악
3

이 리뷰는 원래의 언어를 자동으로 번역하였습니다.
이 서비스에는 Google에서 제공하는 번역이 포함되어 있을 수 있습니다. Google은 정확성의 보증, 신뢰성 및 상품성, 특정 목적에의 적합성, 위조로부터의 자유에 대한 묵시적 보증을 포함하여 번역과 관련하여 어떠한 명시적 또는 묵시적 보증도 부인합니다.

Bernd
룩소르, 이집트포스팅 5건
풍선 5개 중 1.0
2024년 5월 • 친구
Nothing has changed in the location, it's good as always. Unfortunately, the quality has completely gone downhill. When you ask questions, you get an unfriendly answer as to why you're even asking. Everything is written down, my Thai and sex on the beach come from a canister, it's so unloving, I've never been served such sweet-tasting stuff in my life, it would be so easy to maintain good quality. With a few good ingredients, however, it seems that it's no longer necessary here, as people come anyway. Unfortunately, there's no choice of gin either. Only the industrial kind, which is really unbelievable these days in the heyday of gin. Not to mention the food, it's a disaster, everything is just greasy.

Perhaps the boss should come here more often and look at his staff, how they treat the guests and maybe think about how the quality of the drinks could be improved.
2024년 5월 15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Karin H
포스팅 2건
풍선 5개 중 5.0
2024년 3월 • 개인
I love going there by bike and just enjoying the Chiemsee Caribbean. Very well done and always friendly. The Bosna tastes particularly good, everything is highly recommended 😜I always enjoy going there
2024년 4월 5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AZ-South
바트 라이셴할, 독일포스팅 71건
풍선 5개 중 3.0
2023년 9월 • 가족
Quality is no longer necessary here. We were there at the beginning, when the beach bar was still an insider tip. Sales have of course increased tenfold, but the quality has become very poor. Cocktails from the tap (probably with a large tank behind it), Hugo without mint, below-average food. The fish on a stick (which is no longer available) used to be the insider tip, but today, just before 8, you only get greasy chips, ready-made langosch and the cheapest falafel. There is still a Bosna behind the counter for the bar's own staff, and guests are only served greasy and ready-made deep-fried food. The loungers are filthy, the parking lot is a dusty pothole. Great location, nicely done in itself, but primarily a rip-off. Why make the effort when you can do it anyway is the motto here these days... What a pity.
2023년 9월 11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Heidrun S
Ubersee, 독일포스팅 17건
풍선 5개 중 2.0
2023년 1월
Wieder einmal am Beach in Übersee
Leider ist der Cappuccino immer noch nur ein Wasserkaffee und kostet stolze € 4,-
Am Sonntag ist auch die Waffelstube offen
Der nächste Reinfall , wir warteten mindestens 15 Minuten und dann waren immer noch viele Personen vor uns.
Die Waffel Bäckerin war dieser Aufgabe nicht gewachsen.
Es sind mindestens 10 Personen weg gegangen , weil die Wartezeit zu lang war.
Einmal war der Teig aus , ehe sie frischen Teig aus der Kühlung holte, verstrichen 10 Minuten und beim Waffeleisen bediente sie nur eine Fläche
Früher war eine versierte Frau in der waffelstube, die hat in Windeseile eine Waffel nach der anderen gemacht
Es wäre sinnvoll dieses zu ändern
2023년 1월 30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PoxdorferJung
Franconia, 독일포스팅 8,431건
풍선 5개 중 5.0
2022년 1월
Immer wenn wir wieder nach Hause fahren müssen, ist ein Abstecher an den See ein Muss geworden. In der Beachbar ist man auch jetzt im Winter gut aufgehoben und es ist hier viel los. Glühwein und die Aussicht, das ist unser Ding und nach einem schönen Spaziergang am See, tut das auch richtig gut. Chillige Bar, nette Menschen im Service, guter Glühwein mit Aussicht zum fairen Preis. Sicher bald wieder!
2022년 1월 5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Fusionchen
잘츠부르크, 오스트리아포스팅 244건
풍선 5개 중 4.0
2021년 7월 • 커플
Sind zufällig auf die Beach Bar gestoßen und haben uns dort richtig wohlgefühlt. Haben einen tollen Sonnenuntergang erlebt. Für Drinks und Snacks ist gut gesorgt.
Nachteil: im Sommer meistens recht voll und wenig Parkplatz vorhanden.
2021년 9월 13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Iris B
포스팅 30건
풍선 5개 중 5.0
2021년 6월
Wir sind zufällig auf die Beachbar gestolpert, als wir einfach am Chiemsee entlang geradelt sind. Wir waren total begeistert von der Musik und der guten Laune, die die Angestellten verbreiten. Die Drinks waren lecker und die Preise für die Snacks gerechtfertigt. Die kostenlose Bereitstellung von Liegestühlen sei hier nochmal hervorgehoben, das erlebt man nicht oft.
2021년 6월 14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Alex Kapfer
그라슈, 독일포스팅 2건
풍선 5개 중 5.0
2020년 9월
Gute Drinks, Gemütliche Umgebung, im Sommer oft recht voll. aber lohnt sich, wenn man am Abend noch die Sonne genießen kann. Es kommt immer ein wenig Urlaubsfeeling auf.
2020년 9월 17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Steffi
포스팅 1건
풍선 5개 중 1.0
2020년 8월 • 친구
Jedes Jahr im Sommer immer gerne besucht! War gerne vor Ort da es auch eine kleine Möglichkeit rund um den Chiemsee ist seinen Hund mitzubringen. Heute dann mit entsetzten festgestellt das seit diesem Jahr Hunde dort verboten sind.
Sehr schade und enttäuschend. Man versteht das Verbot im Strandbad.
2020년 8월 1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Ekirlu
포스팅 14건
풍선 5개 중 1.0
2020년 7월
Die Bar ist ganz nett und die Lage auch.
Aber leider ist dieser "Geheimtipp" komplett überlaufen. Unter Tags bekommt man Wochentags bereits ab spätem Vormittag keinen Parkplatz mehr im Umkreis einiger Kilometer (bei schönem Wetter versteht sich). Die Badegäste die am Nachmittag die Örtlichkeit verlassen werden ersetzt durch die Sundowner Gäste die ab spätem Nachmittag von München und Rosenheim in Kolonne anreisen. Es wäre ein schöner Platz, wäre es nicht so extrem überfüllt.
2020년 7월 28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검색 결과 전체 57 중 1-10
귀하의 트립어드바이저 리스팅인가요?
이 시설의 오너이거나 운영자입니까? 리뷰에 대한 답변 등록, 프로필 업데이트 등의 서비스를 누리려면 리스팅을 신청하십시오.
내 리스팅 신청하기

Beach Bar - Ubersee - Beach Bar의 리뷰 - 트립어드바이저

Ubersee의 모든 즐길거리
음식점항공권여행 스토리크루즈렌터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