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lace of Tears

Palace of Tears, 베를린

Palace of Tears
4.5
오전 10:00~오후 6:00
화요일
오전 9:00 - 오후 7:00
수요일
오전 9:00 - 오후 7:00
목요일
오전 9:00 - 오후 7:00
금요일
오전 9:00 - 오후 7:00
토요일
오전 10:00 - 오후 6:00
일요일
오전 10:00 - 오후 6:00
지역 설명
주소
인근 지역: 미테(버로)
이동 방법
  • Friedrichstrasse • 도보로 1분 거리
  • Friedrichstraße • 도보로 2분 거리
베스트 주변
음식점
5km 내 4,108개
관광명소
5km 내 729개

4.5
리뷰 2,062건
훌륭함
1,278
매우 좋음
667
보통
96
형편 없음
17
최악
4

이 리뷰는 영문에서 자동 번역되었습니다.
이 서비스에는 Google에서 제공하는 번역이 포함되어 있을 수 있습니다. Google은 정확성의 보증, 신뢰성 및 상품성, 특정 목적에의 적합성, 위조로부터의 자유에 대한 묵시적 보증을 포함하여 번역과 관련하여 어떠한 명시적 또는 묵시적 보증도 부인합니다.

Curio_us4
포스팅 143건
분단 당시 동베를린으로 출입구가 되어주었던 곳!
2019년 6월
그 당시 사람들이 이용했던 여행가방, 서로에게 보냈던 소포, 동베를린 화폐와 기타 관련 서류들 및 다양한 시청각 자료들에 이르기까지 분단 당시 동베를린을 방문하기 위한 출입관리절차도 직접 체험해볼 수 있는 정말 베를린에서밖에 경험해 볼 수 없는 슬픈 과거를 돌이켜볼 수 있는 곳!
2020년 1월 7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희영 장
포스팅 2,052건
멋져요
2019년 1월
독일은 역사가 깊고 역사에 대한 철학도 다른 나라들과는 남다르다보니 존경하게 됩니다. 독일의 역사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했어요
2019년 1월 17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sungtori
서울, 대한민국포스팅 8건
이동하다 내부 관람 겸 휴식하기에 적절한 곳
2018년 11월 • 친구
관련 내용은 한국인들 리뷰가 있으니 언긒하지 않겠음 . 내부가 그리 붐비지 않았고 쉴 만한 공간도 마련되어 있고 (운동장에 있는 계단식 스탠드) 그 밑에 콘센트도 있어요
2018년 11월 15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hyo12
서울, 대한민국포스팅 74건
눈물의 궁전
2017년 2월 • 가족
서독과 동독이 나뉘어져 있던 분단 시절에 동베를린과 서베를린을 서로 통과할 수 있었던 검문소! 그 당시의 여러 물품들이 전시되어 있습니다.
2017년 12월 6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WISKAN
방콕, 태국포스팅 473건
도라산역과 같다고 할까요..
2016년 4월 • 개인
동서 분단당시에 출입할 수 있었던 곳으로 많은 사연들이 있다.
당시 상황에 대해서 잘 알 수 있는 곳.
2016년 5월 29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shortfilm13
서울, 대한민국포스팅 438건
눈물의 궁전
2016년 2월 • 커플
분단되었을 때 서베를린과 동베를린의 출입통로였던 곳이었다. 실제로 기차가 다니던 곳으로 동서간의 왕래가 상대적으로 활발했다고 한다. 관람을 하면 이 곳의 이름이 왜 눈물의 궁전인지를 알 수 있다. 작은 박물관이지만 알차다.
2016년 5월 27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berlinerin90
베를린, 독일포스팅 44건
분단의 아픔이 서려있는 곳.
2015년 6월 • 친구
독일이 동서로 나뉘었을 때, 동베를린과 서베를린을 오갈 수 있는 수많은 검문소 중의 하나였던 곳이다. 통일이 되고, 검문소를 박물관으로 만들어서 당시 어떤 경로로 이동을 했고, 이 검문소가 어떻게 쓰였는지 나타나 있는 곳이다.
이곳에서 서독으로 돌아가야하는 가족들과, 동독에서 남아있어야하는 가족들이 눈물의 이별을 하게 되면서 이곳은 눈물궁전(트레넨팔라스트)라고 불리게 되었다. 방문을 후회하지 않는 곳 중에 하나이다.
2015년 9월 8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Dale
Cheshire포스팅 140건
유서 깊은 건물에 설정된 매력적인 무료 매력
2020년 3월
가족이 서부로 떠나는 사랑하는 사람들을 떠나는 건물의 매우 흥미로운 박물관. 많은 오리지널 공예품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친절한 직원.
Google
2020년 3월 22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James H
랭커스터, UK포스팅 21건
도발을 잘 생각하고 잘 관리했습니다.
2020년 2월 • 커플
심오한 환경에서 잘 큐 레이션 된 전시회. 많은 개인적인 이야기와 생각을 불러 일으키는 이미지. 입장료는 무료이지만 지불 할 가치가 있습니다.
Google
2020년 2월 24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PauloMarinho
Brazil포스팅 300건
제전
2019년 10월
흥미로운 역사를 가진 장소. 내가 방문했을 때 벽에 약간의 투영을 보여주는 빛 축제가있었습니다.
Google
2020년 1월 25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검색 결과 전체 414 중 1-10
누락되거나 부정확한 것은 없습니까?
수정을 제안하여 표시 사항 개선하기
이 리스팅 정보 개선하기
Palace of Tears에 대해 자주 묻는 질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