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maine Bovy

Domaine Bovy, 세브르

오전 8:00~오후 6:00
월요일
오전 8:00 - 오후 6:00
화요일
오전 8:00 - 오후 6:00
수요일
오전 8:00 - 오후 6:00
목요일
오전 8:00 - 오후 6:00
금요일
오전 8:00 - 오후 6:00
토요일
오전 8:00 - 오후 6:00
지역 설명
주소

4.0
리뷰 58건
훌륭함
34
매우 좋음
12
보통
5
형편 없음
3
최악
4

Kasiuuls
바르샤바, 폴란드포스팅 72건
Wine and food experience
2021년 9월 • 커플
A beautiful and welcoming place with warm staff. We came for a short unplanned visit, there was no wine tour planned but still we were invited to the cellars by the owner. Domaine Bovy changes into the restaurant on Thursday evening. The menu changes every week, this time it included entrecote and exquisite international tapas. Highly recommend
2021년 9월 17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Madeleine C
로잔, 스위스포스팅 4건
La meilleure terrasse du Lavaux.
2021년 5월 • 커플
Vue magnifique... Accueil chaleureux. Vin délicieux. Cadre de rêve. Le plus bel endroit du Lavaux pour déguster des excellents vins. Merci.
2021년 5월 8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sgr0ss
취리히, 스위스포스팅 195건
Super Aussicht
2020년 8월
Herrliche Aussicht auf den genfersee
Gute weine, leckere kleine plätchen mit käse und fleisch.
Service freundlich.
Preise hoch.
2020년 8월 2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Hugo G
로잔, 스위스포스팅 49건
Mais qu'est devenue la Capite ?????
2020년 7월
C'était l'un des mes endroits privilégiés pour déguster un bon verre de vin, jouir d'un des plus beaux panoramas de Lavaux et surtout passer un agréable moment avec le maître des lieux Stéphane et d'autres sympathiques convives. Malheureusement, je suis obligé d'utiliser le passé. Stéphane n'est plus là et il semblerait qu'il ait aussi emporté la convivialité et l'atmosphère bon-enfant. Le nouveau 'gérant' est plutôt du genre ronchon et ne bouge qu'occasionnellement de derrière son comptoir. Il y a d'ailleurs un écriteau qui dit: 'Service au bar'. J'ai vu 3 verres de rosé chauffer pendant au moins 5 minutes sur le comptoir parce que monsieur ne voulait pas bouger ses fesses. Mais, ce qui me désole le plus, c'est qu'il n'y a plus qu'un choix très restreint de vins servis au verre. Adieu les Blassinge, les Vieilles Vigne, les Dézaley et j'en passe à moins d'acheter une bouteille au prix de près de Fr. 40.00. L'endroit a perdu son âme et en même temps bon nombre de fidèles clients.
2020년 7월 24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Patapouf
제네바, 스위스포스팅 5건
Stunning view and very friendly owners
2020년 6월
The owners are very friendly and funny. The environment is just stunning, magnificent cute garden with an amazing view on the lake. It is also pretty cheap for wine tasting.
2020년 6월 28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Roxane M
포스팅 4건
Superbe visite/dégustation
2020년 3월
Délicieux vins et planchettes. Merci à Alex pour son hospitalité! Nous reviendrons très prochainement!
2020년 3월 16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ワインラバー
도쿄도, 일본포스팅 855건
ちょびっと、半分、いっぱい
2019년 10월
何とも言えず人間味溢れるマダムが蔵の案内、テイスティングの相手をしてくれました。各人がドメインの絵柄の入ったグラスを持ち、少しだけの人は「ちょびっと」、半分くらいの人は「半分」、目一杯グラスに欲しい人は「いっぱい」と言いながら注いでくれます。4種類試飲しましたが、・全体の80%が白ワイン、・早飲みタイプ、ほとんどが昨年収穫されたもの、・古木から採れた白ワインは味が濃く、凝縮感あり、・赤ワインのピノノワールはボジョレー的な味わい、・ダボス会議で提供された赤ワインは4種類の葡萄から作られたものでこの蔵では一番の高値でした。購入したけれどもまだ飲んでいません。楽しかったです。
2019년 10월 29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lizr183
로잔, 스위스포스팅 184건
Vue magnifique
2019년 10월 • 가족
L’emplacement : c’est à quelques pas de la gare de Chexbres.

Le transport : il est mieux de venir en train si c’est possible. En voiture, ce n’est pas évident et surtout pendant les vendanges.

Place de parc : on peut parquer devant et il y a 4 autres places à quelques mètres.

Les employés : on a été reçu malgré le panneau « fermé », on était avec nos enfants et eux-mêmes ont appréciés l’endroit. On nous a bien accueilli, on s’est senti à l’aise et comme chez nous.

Le lieu : on s’est installées sur la terrasse, la vue est magnifique et nous avons pris du plaisir à savourer le vin du domaine. J’ai pris le Chorus, vin blanc et doux. On a passé un moment agréable avec nos enfants.
2019년 10월 19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sotms
뉴욕, 뉴욕주포스팅 250건
Interesting experience
2019년 9월
The hours on website said Saturday 8-12, then 2-6.

we arrived at 12, and I did not expect any service. the sign in front of patio said "closed" but we peeked in to see the amazing views and were also impressed by a variety of patio furniture to lounge in. I asked if they would open up at 2, and they said yes.

Came back at 4. the sign still says "closed"

walked inside and asked if i can get a bottle of wine. they were friendly, said "yes" and gave me some bread as well. (cheese platters are by reservation only).

we found some pillows for lounge chairs, sat, admired views, drank..... good times , no one said a word to us, which was weird, but it looked liked the owners were chilling as well.
and why not?
2019년 10월 15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Tina B
포스팅 3건
Excellent Service
2019년 9월
They were busy, and apparently all vineyards require reservations, but they made time to serve us wine and invite us very quickly into their cellar. They have a lovely venue and garden.
2019년 10월 1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검색 결과 전체 58 중 1-10
누락되거나 부정확한 것은 없습니까?
수정을 제안하여 표시 사항 개선하기
이 리스팅 정보 개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