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monsig
오전 10:00~오후 4:30
월요일
오전 10:00 - 오후 4:30
화요일
오전 10:00 - 오후 4:30
수요일
오전 10:00 - 오후 4:30
목요일
오전 10:00 - 오후 4:30
금요일
오전 10:00 - 오후 4:30
토요일
오전 10:00 - 오후 4:30
일요일
오전 10:00 - 오후 4:30
사람들이 이야기하는 내용

수정을 제안하여 표시 사항 개선하기
이 리스팅 정보 개선하기

4.0
풍선 5개 중 4.0리뷰 281건
훌륭함
164
매우 좋음
68
보통
21
형편 없음
11
최악
17

Tiaan
스텔렌보스, 남아프리카포스팅 4건
풍선 5개 중 1.0
2024년 2월 • 친구
Didn't make us feel welcome. No service at all all the wine ambassadors just drop the glasess on our table and never gave service, so we ended up leaving. Sad as it will be my last time visiting.
2024년 2월 27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Josefine W
베를린, 독일포스팅 820건
풍선 5개 중 4.0
2024년 1월 • 커플
Small Wine Estate with a beautiful selection of wines and nice platters to enjoy in between. The wine selection is wonderful, so deformity something for anyone to take home with.
We visited on a Tuesday afternoon and apart from one other couple we were the only guests for wine tasting. As mentioned in another review for one estate, the only thing that is a bit disappointing is the speed of the tastings themselves. You really have the feeling that everyone is in such a hurry even though not many guests are present. The explanation of wines get presented quite in a rush so you cannot really process what has been explained let alone bring it together with a quick taste. Also the glasses are poured directly which can get a bit tricky during summer time as the wine gets warm quickly. But to be fair, the service has been very friendly and flexible: e.g. all tastings included red wines but we asked for one „individual“ tasting including only whites and rose. So this was not a problem and at no extra charge (definitely a plus!).
2024년 1월 10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Happy Canadian13
포스팅 182건
풍선 5개 중 5.0
2023년 12월 • 친구
We visited several wineries in the area, but Simonsig was by far our favourite. Several tasting options to choose from, generous pours, and friendly, knowledgeable staff. Lovely outdoor seating area.
2023년 12월 26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Go. Explore. Discover.
요하네스버그, 남아프리카포스팅 67건
풍선 5개 중 5.0
2023년 8월 • 커플
Our wine adventure took us to Simonsig, which was an amazing experience all round.

We choose a late morning wine tasting on this wonderful estate. So much history and so many incredible wines to taste. Bianca looked after us, and educated us, every step of the way.

A definite must if you're in the area.

Thank you Simonsig and Bianca
2023년 8월 31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Mike_G6308
케이프타운, 남아프리카포스팅 473건
풍선 5개 중 3.0
2023년 8월 • 비지니스
The wine farm is beautiful. We found the wines not so great and the hostess wasn’t very attentive to the needs of the guest. For the Cellar tour she was in a hurry.
2023년 8월 23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maui1728
보스턴, 매사추세츠포스팅 127건
풍선 5개 중 5.0
2023년 5월
Incredible experience! Would highly recommend. Had a case of wine shipped home! Thank you for a fun time!
2023년 6월 9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Tezz68
백쇼, 스웨덴포스팅 293건
풍선 5개 중 4.0
2023년 3월 • 커플
Vi fick sitta framför brasan och smaka av 4 av Simonsigs bubbel. De kom med jämna mellanrum och checkade så vi hade kvar i glasen. De pratade väldigt fort på engelska så man fick fråga mycket igen men det mysigt och avslappnat. En fin gård att besöka och smaka av på. Rekommenderas
2023년 4월 2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Akoth A
나이로비, 케냐포스팅 70건
풍선 5개 중 5.0
2023년 1월 • 가족
Great wine, great explanations, could have been abit more engaging, but I understand they've attended to many people. Great selection of wines.
2023년 1월 16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Femke K
포스팅 3건
풍선 5개 중 1.0
2022년 11월 • 커플
Beautiful estate. However.. the lady who served us today our wine tasting told all the information about 4 wines in 30 seconds. She forgot our 5th wine and she disappeared.
2022년 11월 14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World Traveler
영국포스팅 123건
풍선 5개 중 2.0
2022년 8월 • 친구
Recap >> Simonsig Estate is set on a catchy corner of Stellenbosch valley and offers relaxing views. Sounds worthwhile speding some time although not returning what promises. More importantly, how overrated wines and disappointing food pairings /platters are. Not willing to return.

Story >> Went with friends (table of 10 circa) over a weekend in mid-August and enjoyed a sunny warm winter day which let us indulge of wines, food, views et cetera ie. the full package deal.

Actually the wine tasting turned very disappointing as it starts with the flagship top level sparkling - or MCC ie. Method Cap Classique - and goes down to Brut and Rosè et cetera. Technically you should always start with the entry-level and go up not viceversa hence the approach, experienced palates shall be acquainted to skip any wine tastings which offer the top line for entry.

The Simonsig Brut is plain like a tasteless juice almost, the Rose bitter, unbodied and with almost zero perlage (barely can finish a glass), the flagship Cuvée Royale doable yet not unforgettable. Perlage ie. the aggregation of tiny bubbles which forms on the surface of a glass of sparkling wine - in general very poor for any Simonsig MCC.

The wine farm has also a full range of red / white cultivars but it is well known for their MCCs. To not leave any stones unturned we decided to go with their range of white and skip red on the account of the weather (+22* degrees C). The Sauvignon does not worth, the Chenin does worth trying, the Gewürztraminer too rich in flavors and sweetness.

We ended up ordering full range of mixed cheese & meat platters (2) speaking of which, also was not returning the expectation. For R220 platter - give or take - you’ll get 4 (yes four) slices of meat and 4 pieces of cheese big enough to accompany the three slices of crunch bread on the side for each platter. If I hadn’t seen with my eyes wouldn’t believe it.

Debrief >> Stellenbosch wine tastings offer quality standards waay different from Simonsig’s. Their sparklings do not deserve the sound attention they have. Ultimately, never look for sparkling wine from Stellenbosch as the wine district for MCCs is Franschhoek with some unexpected great stuff in Constantia area (don’t say too loud and don’t ask for dets, it’s a secret).
2022년 9월 5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검색 결과 전체 281 중 1-10
귀하의 트립어드바이저 리스팅인가요?
이 시설의 오너이거나 운영자입니까? 리뷰에 대한 답변 등록, 프로필 업데이트 등의 서비스를 누리려면 리스팅을 신청하십시오.
내 리스팅 신청하기

Simonsig - 스텔렌보스 - Simonsig의 리뷰 - 트립어드바이저

스텔렌보스 호텔 전체스텔렌보스 호텔 특가라스트 미닛 호텔 스텔렌보스
스텔렌보스의 모든 즐길거리
스텔렌보스의 동물원 & 수족관
음식점항공권여행 스토리크루즈렌터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