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Onley
오후 12:00~오후 6:00
목요일
오후 12:00 - 오후 11:00
금요일
오후 12:00 - 오후 11:00
토요일
오후 12:00 - 오후 11:00
일요일
오후 12:00 - 오후 6:00
소개
소요시간: 2-3 시간
수정을 제안하여 표시 사항 개선하기
이 리스팅 정보 개선하기
Travelers' Choice는 무엇인가요?
트립어드바이저는 여행자들로부터 꾸준히 좋은 리뷰를 받고 트립어드바이저 시설 중 상위 10%를 차지한 숙박 시설, 관광명소, 음식점에 대해 Travelers’ Choice 어워드를 수여합니다.
지역 설명
주소
직접 연락하기

4.0
풍선 5개 중 4.0리뷰 234건
훌륭함
134
매우 좋음
38
보통
28
형편 없음
23
최악
11

Carol S
포스팅 1건
풍선 5개 중 5.0
2024년 2월 • 친구
Went to try and book the restaurant for Friday. It’s now closed. Such a shame the food was lovely, and the prices were really good. Sunday roasts were beautiful. I think it’s now just a hotel such a shame,
2024년 2월 19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Go23884625523
포스팅 1건
풍선 5개 중 5.0
2024년 2월 • 친구
Marketing of this venue poor, not aware until local told us about it. Spacious, modern, food and service excellent. Price is very reasonable, possible underpriced.
Unfortunately another pub ‘ hits the dust’
2024년 2월 9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EssexTraveller1972
브레인트리, UK포스팅 82건
풍선 5개 중 4.0
2024년 1월 • 친구
Nice roast beef, plenty of veg including roasted carrots and parsnips, cauliflower cheese, mixed cabbage/peas/beans/ mashed swede, stuffing, large yorkshire, potatoes and gravy - good portion sizes and value for money. Friendly staff and the place was busy.

Sadly the food could have all done with being a bit hotter. There was a knob of garlic butter on top of the veg and it didn’t really melt which suggests it wasn’t very hot even leaving the kitchen, the plates weren’t warmed which might have helped and the gravy wasn’t steaming either, and we had to ask and wait for serving spoons for the vegetables so everything cooled down a bit too quickly.

It was busy and they seemed to run out of beef quite early but there was also chicken and gammon to choose from. Not sure if they still do a nut roast/something for vegetarians as we didn’t notice it on the menu.

Desserts were nice although the crumble didn’t have much juice to it, but there was plenty of custard.
2024년 1월 25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Hannah L
포스팅 4건
풍선 5개 중 5.0
2024년 1월 • 커플
We visited the Onley for a friend’s 40th birthday. Karen checked us in and could not have done more for us. Karen was kind, caring and attentive.

The apartment was warm, cosy and comfortable.

Karen makes the Onley !! You must visit !
2024년 1월 21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Jane81965
Braintree, United Kingdom포스팅 83건
풍선 5개 중 4.0
2023년 9월 • 친구
My first visit after hearing a lot about this place. Not sure I’ll be quick to return. Best thing was the friendliness of the staff. The food was very good but on average £9 for a starter feels overpriced for a village pub. The atmosphere and layout is good and we could sense a good attempt had been made to create a welcoming ambience. Didn’t think it worked having a bar in the corner where all the locals came to drink. It seemed to affect the identity of the place. My rating of 4 reflects the warmth of the staff and the quality of the food.
2023년 9월 30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essexkittycat
런던, UK포스팅 221건
풍선 5개 중 2.0
2023년 9월 • 커플
I’m writing this at 2:30am as I can’t sleep.

On arrival it was simple to ascertain the keys and we had the boot room which looked comfy and quiet until the time of going to sleep.

Firstly due to some fire regulation there has to be one of those exit signs in case of fire glowing green all through the night when the lights are off.

The second was that the way the rooms are set up means that next doors TV is against the same wall as the bed so I’ve had to endure the sounds of gun fire and helicopters until knocking just now when next door finally turned the tv off at 2:30am!! Having this set up always creates a noise problem.

It’s a shame as the beds are comfortable and the bathrooms well set out. The street noise is non existent so this would have been a great stay otherwise.
2023년 9월 26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FarAway51316861866
브레인트리, UK포스팅 5건
풍선 5개 중 5.0
2023년 9월 • 가족
Went today for the first time and lovely place to eat, food was great portions are good, service excellent and good choice and they do custard. Will be back but aunty will have child meal as the roast beat her 👍
2023년 9월 24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tristanandmelissa
런던, UK포스팅 12건
풍선 5개 중 5.0
2023년 8월 • 커플
Very happy with the room and the food, drink and service was also top draw. Great stay! Would stay again.
2023년 8월 27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Ann B
포스팅 51건
풍선 5개 중 3.0
2023년 8월 • 가족
Visited this little pub as had been before and enjoyed it. Not this time .The food standard was not good with watery veg and. also we felt it grimy in places with astrange smell maybe strong air freshener but not pleasant will not be returning
2023년 8월 24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sarahruds
런던, UK포스팅 33건
풍선 5개 중 5.0
2023년 7월 • 커플
We have been meaning to try this lovely little restaurant for a little while now and it did not disappoint. The food was really yummy and we especially enjoyed the bao buns. Really great service too! We will definitely be back :)
2023년 7월 10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검색 결과 전체 234 중 1-10
귀하의 트립어드바이저 리스팅인가요?
이 시설의 오너이거나 운영자입니까? 리뷰에 대한 답변 등록, 프로필 업데이트 등의 서비스를 누리려면 리스팅을 신청하십시오.
내 리스팅 신청하기

The Onley - 브레인트리 - The Onley의 리뷰 - 트립어드바이저

브레인트리 호텔 전체브레인트리 호텔 특가라스트 미닛 호텔 브레인트리
브레인트리의 모든 즐길거리
음식점항공권여행 스토리크루즈렌터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