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관령 삼양목장
대관령 삼양목장
4
오전 8:30~오후 5:30
월요일
오전 8:30 - 오후 5:30
화요일
오전 8:30 - 오후 5:30
수요일
오전 8:30 - 오후 5:30
목요일
오전 8:30 - 오후 5:30
금요일
오전 8:30 - 오후 5:30
토요일
오전 8:30 - 오후 5:30
일요일
오전 8:30 - 오후 5:30
소개
동물보호 가이드라인을 충족함
수정을 제안하여 표시 사항 개선하기
이 리스팅 정보 개선하기
지역 설명

4.0
풍선 5개 중 4.0리뷰 98건
훌륭함
46
매우 좋음
38
보통
8
형편 없음
4
최악
2

종찬
포스팅 1건
풍선 5개 중 1.0
2021년 6월
코로나 시대에 방역 조치가 전혀 이뤄지지 않고 있었어요. 주로 리므진 버스로 1시간 내지 2시간 승차 이동해야 하는 데 목장 입구나 승차장 어디에서도 연락처나 발열 체크 등이 없엇을 뿐만 아니라 버스에서도 전혀 거리두기 없이 전 좌석 승차하는 등 도무지 방역 개념이 없었습니다. 회사에 연락하려고 해도 안내 전화는 어느 곳도 연결해 줄 수 없다는 대답이었습니다. 명백한 방역수칙 위반이고 도무지 고객 중심사고라고는 털끝만큼도 찾아보기 어려운 곳이었습니다. 아직도 전근대적인 기업 운영의 전형을 경험해 보고 싶다면 가보셔요.
2021년 6월 24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Yong Ju W
안산, 대한민국포스팅 10건
풍선 5개 중 4.0
2019년 6월
가족들과 함께 방문했습니다. 걸어다니기 힘드신분들은 좀 힘들수도 있지만 넓은 부지에 끝까지 가면 시원한 바람을 맞을수 있어 좋습니다.
2020년 1월 15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BenjaminGin
서울, 대한민국포스팅 6건
풍선 5개 중 5.0
2019년 9월
가장 큰 목장이어서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있음. 셔틀버스도 잘 되어있음. 다양한 종류의 동물들을 체험할 수 있으며 꽃들을 볼 수 있음. 잘 꾸며진 장소들이 많아 다양한 사진 촬영에 좋은 장소들이 있음(너무 넓어 체력이 약한 노약자 특히 영유아 동반 시 힘들 수 있음). 가장 높은 곳에 위치한 목장이어서 날씨가 좋다면 정말 좋은 뷰가 가능한 전망대가 있음(온도차가 크니 따뜻한 옷 준비가 필요함).
2019년 10월 15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Traveling Mario
서울, 대한민국포스팅 2,470건
풍선 5개 중 5.0
2019년 8월
대관령에 위치한 목장 중 가장 크고 높은 곳에 위치한 목장입니다. 입구에서 표를 사고 셔틀버스를 타면 꼭대기 동해전망대에 내려줍니다. 여기서는 강릉과 동해가 한 눈에 들어오는 탁 트인 경치를 즐길 수 있습니다. 거기서부터 천천히 산책로를 따라서 걸어내려가면 한 2시간 가량 소요되고, 셔틀버스를 타고 중간 정거장에 내려서 부근 구경을 할 수도 있습니다. 젖소 외에도, 관광용으로 기르는 양떼와 타조 등도 있어서 어린 아이들도 좋아합니다.
2019년 8월 25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Joa
다합, 이집트포스팅 34건
풍선 5개 중 3.0
2019년 1월 • 친구
저는 눈 별로 안쌓여있을 따 갔는데 눈 많을 때 가면 더 이쁠 것 같아요! 동물들 먹이주는 재미도 조금씩 있고 풍경도 나쁘지않아요!
2019년 8월 19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민혁 황
대한민국포스팅 362건
풍선 5개 중 5.0
2019년 8월 • 커플
대관령에 위치한 목장중 가장 크다는 삼양목장

입구에서 셔틀버스를 타고 정상에 위치한 동해전망대부터 내려오면서 둘러보면 좋음

11시 1시 3시에 양몰이 공연을 하니 가급적 시간을 맞춰서 볼것을 추천. 양몰이 공연 후 양먹이 주기 체험을 할수 있는데(3000원) 이는 입구에서 양먹이 파는것과 별도이니 참고.

입구쪽에 카페에서 아이스크림, 라면, 우유 등 간단한 먹거리를 판매함
2019년 8월 19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하나 김
부산, 대한민국포스팅 87건
풍선 5개 중 4.0
2019년 5월 • 커플
목장 몇군데 중 젤큰 곳이래요
버스로 안에 이동할수 있고.쇼타임 가면
양몰이도 볼수 있어요 (생각보다 스켈이 크진 않구) 내려올때 트레킹 삼아 뷰포인트에서 양몰이 쇼장 정류장까치 걸어왔어요
걸을만하글 공기좋구 양풀어진거 볼수 있었어요
2019년 6월 30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knannom1
포스팅 304건
풍선 5개 중 3.0
2019년 5월 • 가족
다 아시는 삼양목장 이죠. 버스타고 올라갔다 걸어서 천천히 내려오는데 중간중간 양들도 있어서 주변 풀 뜯어주면 잘 먹어요. 아이들이 좋아합니다.
2019년 5월 15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srwmania
서울, 대한민국포스팅 54건
풍선 5개 중 5.0
2019년 3월 • 가족
비수기 시즌(겨울)에 방문하면 자차로 전망대까지 올라갈 수 있습니다.

동물은 볼 수 있는 곳이 매우 제한되어 있는데, 탁트인 대관령의 절경을 감상할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돈 값은 충분히 하는 곳입니다. 전망대까지 올라가면 알프스 느낌도 살짝 나는 것이, 왜 유명한지 실감하게 하는 곳이죠.

그리고 입구에 있는 매장에서 파는 고구마나 옥수수, 아이스크림 등도 만족도가 높습니다. 돈만 비싸고 맛도 없는 음식을 파는 일반 관광지와는 비교되는 맛. 물론 너무 맛있다 소리까지는 안 나옵니다만, 적어도 돈 아깝다는 생각은 안 들었습니다.

기분전환 하시고 싶은 분들에게 강추.
2019년 3월 5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nananana258
서울, 대한민국포스팅 75건
풍선 5개 중 4.0
2018년 12월 • 개인
겨울에 눈 덮힌 들판을 볼 수 있는데 상당히 예뻐요. 풍차들이랑도 잘어울리고, 정상에 올라가면 동해안이 한눈에 보여서 진풍경을 보실 수 있습니다. 겨울에 셔틀버스가 있긴한데 풍경보면서 걸어 올라가는 것도 재미있습니다. 다만 뚜벅이들이 목장까지 가기에는 교통편이 너무불편해요
2019년 1월 14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검색 결과 전체 85 중 1-10
귀하의 트립어드바이저 리스팅인가요?
이 시설의 오너이거나 운영자입니까? 리뷰에 대한 답변 등록, 프로필 업데이트 등의 서비스를 누리려면 리스팅을 신청하십시오.
내 리스팅 신청하기

대관령 삼양목장 - 평창 - 대관령 삼양목장의 리뷰 - 트립어드바이저

평창 호텔 전체평창 호텔 특가라스트 미닛 호텔 평창
평창의 모든 즐길거리
평창의 놀이공원평창의 동물원 & 수족관
음식점항공권여행 스토리크루즈렌터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