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l Parco di Cavriglia

Il Parco di Cavriglia, 가브리클리아

Il Parco di Cavriglia
2.5
공원
더보기
이 장소는 영구 폐업한 곳입니다
리뷰 쓰기

2.5
리뷰 87건
훌륭함
5
매우 좋음
14
보통
24
형편 없음
17
최악
27

Ladypatri
포스팅 1건
2020년 7월 • 가족
Ci portavamo sempre mia figlia da piccola, parlo di 25 anni fa. Uno spettacolo, un'oasi verde, ristorante ed animali... lama, orsi...
Era una cooperativa, Parco attrezzato di Cavriglia. Ci si passava un fine settimana lontano dalla città in tutta tranquillità ... meraviglioso!
Oggi dà solamente una grande tristezza.
2021년 6월 25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Andrea V
Levane, 이탈리아포스팅 89건
2021년 6월 • 친구
Ho dato un punto ma dovrebbe essere zero. Parco ormai abbandonato da anni ,erbe che coprono ormai gli spazi una volta dedicati ai picnic, laghetto a fatica visibile.
Ormai è il parco vive solo nei ricordi di chi come me ci aveva lavorato tantissimi anni fa, e di chi
poi ci era tornato a fare le scampagnate con la famiglia.
Tutte le strutture sono ormai in degrado totale, anche se alcune erano state fatte di recente.
Insomma fatto gli investimenti e poi chiuso.
Speriamo che qualche imprenditore prenda in mano la situazione e lo riporti a galla.
2021년 6월 15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gigi s
포스팅 3건
2020년 8월
solita vergogna della zona del chianti pensano solo al vino ma non fanno nulla per attirare il turista parco se si vuol chiamare cosi' abbandonato come tutto il resto della zona infatti ora abbandonata pure dai turisti
2020년 8월 13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David P
포스팅 83건
2020년 1월 • 친구
Da piccolo la domenica ci si recava sempre al parco tanti animali ristorante è una bella giornata in campagna
2020년 1월 24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Catalina O
포스팅 8건
2019년 9월 • 커플
Parco abbandonato, una tristezza, volevo fare una bella passeggiata con il cane ma siamo dovute scappare perché era pieno di tafani.
2019년 9월 5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Rene
Warmenhuizen, 네덜란드포스팅 3건
2019년 7월 • 가족
Abandoned zoo,
Leuk om een rondje in rond te lopen, alles begint aardig uit elkaar te vallen door het gebrek aan onderhoud. Bij ons begon het net te onweren dus we hadden een extra creepy gevoel bij de leegstaande gebouwen. Leuk.
2019년 7월 30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Umberto Frances... F
포스팅 1건
2019년 3월 • 가족
Davvero non ci sono parole x come è stato ridotto. Se non sbaglio 30000 euro/anno x la gestione ma non puoi mettere animali.
2019년 3월 18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Cigolla15
가브리클리아, 이탈리아포스팅 7건
2018년 11월 • 개인
Purtroppo abbandonato e devastato da alcuni vandali si lascia percorrere per un malinconico ricordo di ciò che era anni orsono, peccato!
2018년 11월 12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alemaros
levane포스팅 35건
2018년 9월 • 가족
del bel parco di molti anni fa, non c'è rimasto più niente. Ormai in balia di vandali e gente stupida che va a distruggere quel poco che vi rimaneva... degrado ai massimi livelli.
2018년 9월 10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Coen Bunte
헹겔로, 네덜란드포스팅 78건
2018년 8월 • 가족
Samen met mijn zoon een bezoek gebracht aan dit vervallen park. Het valt op dat alles zo verlaten is. Vooral in het restaurant is het een zooitje, waar nog van alles ligt. Wel veel last van vliegen als je over de paden loopt.
2018년 8월 26일 작성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검색 결과 전체 87 중 1-10
누락되거나 부정확한 것은 없습니까?
수정을 제안하여 표시 사항 개선하기
이 리스팅 정보 개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