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계시므로,트립어드바이저 웹사이트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당사는 다음의 브라우저들을 지원합니다.:
Windows: Internet Explorer, Mozilla Firefox, Google Chrome. Mac: Safari.
가까운 호텔
Booking.com
특가보기
으뜸 시설
  • 무료 와이파이
  • 음식점
리뷰 필터하기
2,358개 결과
여행자 평가
1,620
576
116
31
15
여행자 유형
기간
언어모든언어
기타 언어
1,620
576
116
31
15
여행자 의견 보기:
필터
리스트 업데이트 중...
2,358건의 리뷰 중 20-25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리뷰 게시 날짜: 2011년 9월 26일

로비도 훌륭했고 식사도 좋았는데… 스위트룸처럼 등급이 높은 방이라면 만족스럽겠지만 이번에 묵었던 방은 굉장히 낡고 천정이 낮고 수도 주변도 별로라 좀 실망스러웠습니다. 쇼핑 아케이드가 있어 호텔내에서 여기저기 다녀 보는 것도 즐겁긴 하지만 너무 서성거리면 좀 꼴불견인데다^^ 정신없이 보입니다. 같은 입지라면 페닌쉴러 쪽이 더 제 타입이었습니다.

Connector803067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중국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트립어드바이저 회원
리뷰 게시 날짜: 2011년 2월 28일

객실은 정말 깨끗하고, 서비스도 좋았다. 특히, 이불이 편안하고 따뜻했다. 나중에 안 사실은 오리털 이불이라서 그런 것이었다. 정말 고품질이었다. 조식은 평범했지만, 외출하기에는 편리했다. 지하철 히비야[日比谷]역 A12 출구가 특히 그랬고, 몇 개 노선이 교차하고 있었다. 비즈니스 업무로 지내면 좋을 것 같았다.

트립어드바이저 회원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cn에서 중국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중국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트립어드바이저 회원
리뷰 게시 날짜: 2010년 12월 16일

2010년 11월, 연속으로 국외 출장을 가게 되었고, 도쿄에서 열리는 다이와 증권 연례 콘퍼런스 때문에 일본에서 며칠을 지내게 되었다. 숙박지로는 도쿄 임페리얼 호텔과 츠루마키[鶴巻] 온천에 있는 온천 호텔 '모토유 진야[元湯陣屋]'의 두 곳이었고, 일단, 임페리얼 호텔에 관해서 얘기해 보겠다. 임페리얼 호텔은 일본의 유명 상표 5성급 호텔 중 하나이다. 전체적으로 봤을 때도 아주 괜찮았다. 지리적으로도 좋았고, 호텔 맞은편이 공원이었다. 긴자[銀座]와 코쿄[皇居]까지 걸어서 15분 거리였다. 가격 대 성능 비는 어떻게 얘기해야 할 지 모르겠다. 왜냐면 다이와에서 경비를 대줘서 하룻밤에 얼마였는지 모르겠다. 편안한 정도로 보자면, 객실은 작은 편이었고, 국내 5성급 호텔과 비교할 도리가 없었다. 하지만 화장실과 욕실은 컸고, 욕실 어메니티도 모두 시세이도 제품이었다. 위생 관리는 물론 좋았다. 일본인의 서비스도 흠잡을 데 없었다. 밤에는 아래로 나 있는 철로 때문에 약간 시끄러웠지만, 큰 영향은 없었다. 이 밖에, 일본 호텔은 사람 머릿수에 따라 계산하지만, 임페리얼은 실제로 정말 커서, 투숙객이 한 명 더 늘어도 그렇게 엄격하게 따지지 않았다. 하지만 입구 카드가 하나밖에 없어서, 객실 구역에 갈 때마다 카드를 그어야 했고, 이 점은 역시 불편했다. 하지만 온천 호텔에 가면서는 그렇게 못 했고, 두 사람 비용을 다 내는 수 밖에 없었다.

트립어드바이저 회원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cn에서 중국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리뷰 게시 날짜: 2010년 11월 24일

일류호텔 특유의 딱딱함은 일체 느껴지지 않았고, 마치 내 집에 있는 것처럼 편안하게 쉴 수 있도록 해 주는 호텔입니다. 내장은 조금 낡았다고 생각되지만, 방은 편안했고 입지도 편리했으며, 레스토랑도 좋았습니다.

mikolin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영문에서 기계 번역되었습니다. 기계 번역을 보시겠습니까?
리뷰 게시 날짜: 2주 전 모바일

숙박시기: 2018년 9월, 출장으로 여행했습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