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계시므로,트립어드바이저 웹사이트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당사는 다음의 브라우저들을 지원합니다.:
Windows: Internet Explorer, Mozilla Firefox, Google Chrome. Mac: Safari.
가까운 호텔
리뷰 필터하기
4,334개 결과
여행자 평가
2,709
1,190
297
86
52
여행자 유형
기간
언어모든언어
기타 언어
2,709
1,190
297
86
52
여행자 의견 보기:
필터
리스트 업데이트 중...
4,334건의 리뷰 중 1-6
이 리뷰는 영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11년 10월 11일에 작성.

9월에 크루즈 선박을 타기 전에 3일간을 Pan Pacific에서 보냈습니다. 체크인으로 시작해서 체크아웃 할 때까지 모든 것이 아주 완벽했습니다. 방은 무척 넓으면서, 창 밖으로는 항구의 전경이 보이는 아주 완벽한 조화였습니다. 저희는 수상 비행기가 뜨고 지는 모습이나, 선박이 유유히 오가는 모습을 감상했습니다. 침대는 정말 편했구요, 침구도 아주 좋았습니다. 우리는 밴쿠버를 아주 사랑하는데 또 올일이 생기면 그 때도 pan Pacific에 묵을 예정입니다.

cavino100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com에서 영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영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11년 10월 10일에 작성.

저희는 최근에 Pan Pacific 호텔에 묵었는데, 그 이상 없을 정도로 아주 만족했습니다. 커다란 그림같은 창문은 마치 살아 움직이는 아트워크처럼 풍경을 계속 보고 있어도 질리지가 않았습니다. 또한, 뜨거운 욕탕과 옥상의 온수 풀장은 추운 날씨에 보너스 같은 느낌이 들었지요. 호텔의 위치도 아주 좋구요, 아주 편안한 침대가 있으며, 직원들도 친절하고, 컨시어지 서비스도 좋습니다. 꼭 다시 가고 싶네요.

suzysunshine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com에서 영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영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11년 10월 10일에 작성.

공항에서 차로 얼마 안 걸려서 호텔에 도착했습니다. 프론트 데스크의 여자 직원은 매우 친절했고, 우리가 잘 지내고 있는지 잘 신경 써 줬습니다. 방은 아주 편했으며, 바다를 전망 할 수 있었습니다. 가장 좋았던 부분은 전화 한 통으로 아침에 선착장까지 짐을 날라다 준 것입니다. 이건 정말 편리했죠. 왜냐면 배가 도착하는 것에 맞추어 아침 일찍 일어나서 여러 가지로 바빴거든요. 이 호텔을 꼭 추천하고 싶네요!

Gr8Nancy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com에서 영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영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11년 10월 9일에 작성.

이곳은 지금까지 쭉 밴쿠버에서 가장 마음에 드는 호텔입니다. 환상적인 전망과, 다운타운의 많은 관광명소에 아주 가까운 곳에 위치하고 있지요.

schmumues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com에서 영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11년 4월 27일에 작성.

호화스런 호텔이예요. 호화유람선의 출항지이기도 해서, 여러가지 면에서 즐길 수 있습니다. 호텔 레스토랑은 약간 좁은 느낌이지만, 나름대로 괜찮아요. 수상비행기가 바로 옆을 날고 있기 때문에, 방 창문에서 즐겁게 바라도 보기도 했습니다.

kita-ken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