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계시므로,트립어드바이저 웹사이트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당사는 다음의 브라우저들을 지원합니다.:
Windows: Internet Explorer, Mozilla Firefox, Google Chrome. Mac: Safari.
가까운 호텔
리뷰 필터하기
2,625개 결과
여행자 평가
1,393
927
217
62
26
여행자 유형
기간
언어모든언어
기타 언어
1,393
927
217
62
26
여행자 의견 보기:
필터
리스트 업데이트 중...
2,625건의 리뷰 중 6-11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11년 7월 17일에 작성.

이틀 묵었습니다만, 메인스트리트・롭슨스트리트에 면해있어 아주 편리합니다. 크진 않지만, 갤러리 등도 있는 부띠끄호텔같은 분위기에, 아담하니 쾌적하더군요. 13시쯤밖에 안됐길래, 일단 짐이라도 맡길가 해서 갔더니, 흔쾌히 체크인을 해 주더군요. 또, 방에 있는 유리잔을 깨버렸단 사실을 체크아웃시에 전달했더니, 프런트 직원 3명 모두가, '노 프러블럼'이라 하며, 다치진 않았는지 신경을 써 주더군요. 항상 웃는얼굴로 맞아주어서, 정말 기분좋게 체재할 수 있었어요. 또 밴쿠버에 올 기회가 생긴다면, 다시 머무르고 싶은 호텔입니다.

yama55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10년 5월 22일에 작성.

사용후기를 참고하고 이 호텔을 골랐습니다. 가이드북에도 레스토랑이 실려있었기에 이용해보았습니다. 레스토랑에서, 메뉴를 잘 몰라, 일본어메뉴가 있는지 물어보니 있다고 하더군요. 호텔의 종업원, 레스토랑 종업원 모두가 친절하고 공손히 설명해 주어서 좋았습니다. 영어를 전혀 모릅니다만, 분위기로 어찌저찌 알아들었어요… 아침, 저녁 다, 레스토랑을 이용했습니다.

Pioneer803103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09년 8월 13일에 작성.

이번에 갤러리 플로어 룸에서 숙박했는데 인테리어가 약간 세련된 비지니스 호텔같은 느낌이었습니다. 홈페이지에 소개된 것처럼 갤러리같은 공간은 조그맣더군요. 홈페이지를 너무 잘 꾸며놓아서 실제를 보니 조금 실망했습니다.
비지니스 호텔로써 생각한다면 편리해서 좋다고 생각합니다.

GoPlaces802975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영문에서 기계 번역되었습니다. 기계 번역을 보시겠습니까?
2018년 9월 4일에 작성.

  • 숙박시기: 2018년 8월, 커플끼리 여행했습니다.
    • 가격
    • 장소
    • 침대의 퀄리티
    • 객실
    • 청결도
    • 서비스
이 호텔과의 제휴로 수집된 리뷰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2018년 9월 4일에 작성.

숙박시기: 2017년 10월, 커플끼리 여행했습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