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계시므로,트립어드바이저 웹사이트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당사는 다음의 브라우저들을 지원합니다.:
Windows: Internet Explorer, Mozilla Firefox, Google Chrome. Mac: Safari.
가까운 호텔
US$115
US$108
Booking.com
특가보기
으뜸 시설
  • 무료 와이파이
호텔스닷컴
특가보기
으뜸 시설
  • 음식점
  • 룸서비스
TripAdvisor
특가보기
으뜸 시설
  • 무료 와이파이
  • 바/라운지
TripAdvisor
특가보기
으뜸 시설
  • 음식점
  • 룸서비스
TripAdvisor
특가보기
으뜸 시설
  • 무료 와이파이
  • 음식점
TripAdvisor
특가보기
  • 무료 와이파이
TripAdvisor
특가보기
  • 무료 와이파이
  • 음식점
TripAdvisor
특가보기
  • 무료 와이파이
  • 음식점
TripAdvisor
특가보기
  • 무료 와이파이
  • 무료 주차
리뷰 필터하기
3,803개 결과
여행자 평가
1,212
1,839
490
169
93
여행자 유형
기간
언어모든언어
기타 언어
1,212
1,839
490
169
93
여행자 의견 보기:
필터
리스트 업데이트 중...
3,803건의 리뷰 중 2-7
리뷰 게시 날짜: 2015년 9월 8일 모바일

비행기 연착때문에 숙박하게 되었습니다.
일단 공항에서 약 10분 거리라서 이동이 편리하고 객실이 아주 넓어 편안합니다.
식당에서 나오는 음식의 품질도 훌륭했습니다.
단점은 객실 내 냉장고가 없고 무료 생수도 없습니다. 물을 끓일 수 있는 커피포트도 없어서 불편했습니다.

숙박시기: 2015년 8월, 친구와 함께 여행했습니다.
PAYNEss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리뷰 게시 날짜: 2011년 9월 28일

예정에 없는 1박이었어요. 방도 넓고 아주 만족스러웠는데, 석식시간에 KLM의 음식쿠폰을 내지 않은 탓에, 웨이트리스에게 한 소리 들었답니다. 기분이 침울해지더군요. (테이블을 칠 필요까지 없었잖아...) 조식때의 종업원들은 느낌이 좋은 편이었고, 뷔페식이었지만 맛도 좋더라구요.

めどうす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리뷰 게시 날짜: 2011년 7월 17일

스키폴 국제공항에서 셔틀버스가 운행되고 있답니다. 공항→호텔까진, 택시를 이용하면 30유로 정도 들기때문에, 버스시간을 파악해서 이용하시는 편이 낫지않나 싶네요. 도로사정으로 공항→호텔 까지 15분 정도 걸리긴 합니다만, 호텔→공항은 5분 정도면 도착 가능하답니다. 호텔은, 방도, 서비스도 만족스러웠어요. 방에는 32인치TV(물론 필립스 제품)가 있고, 욕실에는 욕조와 샤워룸이 따로 마련되어 있더군요. 변기는 비데식이 아닌 일반 변기였어요. 조식은, 컨티넨탈 스타일(빵, 커피 등 경양식)과 브리티쉬 스타일(계란요리, 베이컨, 베이글 빵 등)이 있었던 것 같았어요. 목초지대와 가까워서인지, 소나 말의 배설물 냄새가 가끔 나거나 했었는데, 특별히 불만스러울 정도는 아니더군요. 추천할 만한 호텔이랍니다.

1  uticov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리뷰 게시 날짜: 2011년 4월 5일

스키폴 국제공항에 도착한 시각이 늦은 밤이었기에, 공항 근처에 있는 이 호텔에 묵게 되었습니다. 유럽에 몰아닥친 한파의 영향으로 한 시간이나 더 늦게 도착했었는데, 결과적으로 이 호텔에 묵을 수 있게되어서 다행이었답니다. 호텔까지 무료 셔틀버스로 15분 정도 걸리는데, 40분에 한 대라서, 될 수 있으면 운행편수를 좀 더 늘려줬으면 하는 생각이 들더군요. 방은 상당히 넓었는데, 큰 슈트케이스 두 개를 동시에 펼쳐도 충분히 공간이 남더라구요. 호텔 맞은 편에 켄터키후라이드치킨 등, 패스트푸드 점이 몇 군데 들어차 있는 건물외에는, 주위엔 아무것도 없답니다. 조식시간이 아침 5시였는데(비행기 시간에 맞추기 위해), 10유로 정도의 차이라면 조식이 포함된 숙박플랜으로 하는 편이 더 낫지 않나 싶더군요. 참고로, 제가 이용했을 땐, 조식포함 6400엔 이었습니다. 레스토랑은 넓고 좌석도 충분히 있었는데, 단체 숙박객을 위한 자리배치라, 혼자인 저는 어디에 앉아야 될지 잘 모르겠더라구요. 조식의 메뉴는 다양했습니다만, 스모크연어나 베이컨 등, 훈제 음식이 입에 좀 맞지 않았답니다.

旅好き社会人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번역: Asia Online Language Studio
다음은 영어로 작성된 리뷰의 자동 번역입니다 자동 번역이 무엇인가요?
자동 번역을 보시겠습니까?
리뷰 게시 날짜: 2017년 8월 4일

  • 숙박시기: 2017년 6월, 가족과 함께 여행했습니다.
    • 장소
    • 객실
    • 서비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