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계시므로,트립어드바이저 웹사이트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당사는 다음의 브라우저들을 지원합니다.:
Windows: Internet Explorer, Mozilla Firefox, Google Chrome. Mac: Safari.
가까운 호텔
리뷰 필터하기
1,099개 결과
여행자 평가
419
499
136
32
13
여행자 유형
기간
언어모든언어
기타 언어
419
499
136
32
13
여행자 의견 보기:
필터
리스트 업데이트 중...
1,099건의 리뷰 중 1-6
리뷰 게시 날짜: 2015년 10월 11일

스페인 남부 지방에서만 만날 수 있는 좋은 가격으로 호텔에 머무를수 있었던 좋은 경험이었습니다. 호스텔에서만 지내다가 말라가에서 오랜만에 푹 휴식을 취할수 있었습니다. 다만, 중심가에서는 다소 먼 편이어서, 해변까지는 걸어서 15분 정도 걸렸습니다. 세비야에서 말라가로 오는 버스 터미널에서는 약 10분정도 걸렸습니다. 걸어서 3분거리에 슈퍼가 있어서 필요한 물품을 편히 살수 있었습니다. 다음번에도 룸메이트 체인에서 머물고 싶습니다.

  • 숙박시기: 2015년 5월, 커플끼리 여행했습니다.
    • 침대의 퀄리티
    • 객실
    • 서비스
Fearless805520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리뷰 게시 날짜: 2011년 8월 20일

객실 수가 32실의 아담한 호텔. 말라가의 버스센터에서 20분 정도 걸어서 헤매지 않고 도착. 넓은 객실은 페퍼민트 그린과 다크브라운을 바탕으로한 모던한 디자인이었습니다. 특히 조명 배치가 탁월해서 편안한 분위기를 연출했습니다. 벽장 문을 열면 세프티박스, 냉장고, 옷장이 있어 짐을 깔끔히 정리할 수 있었습니다. 우레컴 서비스로 물과 파란 사과가 나오는데 배려심이 느껴지는군요. 호텔 직원은 친절하게도 오전중에 도착한 우리의 짐도 맡겨줬고 게다가 말라가의 추천 코스를 지도와 함께 설명해 줬습니다. 중심지에서 조금 떨어져 있지만 미하스, 토레몰리노스행 버스 승차장은 가까웠습니다. 호텔 주변에는 먹을만한 레스토랑이 별로 없어서 2박동안 저녁은 그라나다, 미하스 등의 관광지에서 먹었습니다.

Explorer804217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영문에서 기계 번역되었습니다. 기계 번역을 보시겠습니까?
리뷰 게시 날짜: 2018년 5월 30일 모바일

숙박시기: 2018년 5월, 커플끼리 여행했습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룸 메이트 롤라의 289contact님(Director General)께서 이 리뷰에 답변을 하였습니다.2018년 5월 30일에 답변함
Google 번역기

부적절한 답변 신고하기
이 답변은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시설 담당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게시 날짜: 2018년 5월 30일

숙박시기: 2018년 3월, 커플끼리 여행했습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룸 메이트 롤라의 289contact님(Director General)께서 이 리뷰에 답변을 하였습니다.2018년 5월 30일에 답변함
Google 번역기

부적절한 답변 신고하기
이 답변은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시설 담당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게시 날짜: 2018년 5월 21일 모바일

숙박시기: 2018년 5월, 커플끼리 여행했습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룸 메이트 롤라의 289contact님(Director General)께서 이 리뷰에 답변을 하였습니다.2018년 5월 22일에 답변함
Google 번역기

부적절한 답변 신고하기
이 답변은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시설 담당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