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계시므로,트립어드바이저 웹사이트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당사는 다음의 브라우저들을 지원합니다.:
Windows: Internet Explorer, Mozilla Firefox, Google Chrome. Mac: Safari.
가까운 호텔
리뷰 필터하기
2,419개 결과
여행자 평가
2,043
328
39
8
1
여행자 유형
기간
언어모든언어
기타 언어
2,043
328
39
8
1
여행자 의견 보기:
필터
리스트 업데이트 중...
2,419건의 리뷰 중 2-7
리뷰 게시 날짜: 2017년 10월 11일

가장 저렴한 룸으로 예약하긴 했지만, 체크인을 진행했던 건물이 아닌 다른 건물의 룸으로 배정이 된 것이 아쉬웠습니다. 베니스 본섬의 다른 호텔에서 숙박해 본 경험이 없어서 잘은 모르겠지만, 아마도 본섬의 건물들이 모두 오래 되고 넓지 않아서 이런 일들이 잦은 것인가 하는 추측을 하며 숙박했습니다.
룸 컨디션이나 청결 상태는 괜찮았고, 조식의 퀄리티도 좋았습니다. 직원들의 응대는 상당히 친절했습니다.
본섬 안에 있었고 메인 스테이션으로부터 멀지 않아서 처음 도착 시나 관광 시에는 여러 모로 이점이 많았습니다.
호텔에서 운영하는 부라노/무라노 섬으로의 택시보트 같은 것도 있어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었습니다.
처음 체크인 시 다른 건물로 간 것이 당황스러웠지만, 그 외에는 전반적으로 나쁘지 않았던 숙박 경험이었습니다.

숙박시기: 2017년 5월
brrong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게시 날짜: 2017년 2월 26일 모바일

스텝들 친절하고 조식도 제법 먹을 게 많고 다 마음에 들었지만 침구와 수건에서 악취가 나 너무 견디기 힘들었어요 그 부분만 빼면 위치도 그렇게까지 나쁘지 않고 괜찮은 숙소입니다.

숙박시기: 2017년 2월, 가족과 함께 여행했습니다.
berrysweets2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게시 날짜: 2016년 1월 8일 모바일

Great location
Very good breakfast
Great room
Great staff

산타루치아역에서 가깝네요.. 하지만 다리를 건너려먼 짐이 많은 우리 가족한테 힘들어요
식사는 괜찮지만 베스트는 아닙니다 밀란 베르나 호텔 조식이 너무 좋아서...
방은 깔끔하고 좋아요 다만 1층이고 운하(?)쪽이 아니어서 아쉬웠어요..
호텔 직원들이 너무 친절해서.. 팁도 주니 더 친절했어요..

숙박시기: 2016년 1월, 가족과 함께 여행했습니다.
saint0609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이 리뷰는 영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리뷰 게시 날짜: 2013년 6월 8일

이곳은 모든 것과 가까운 아름다운 호텔입니다. 기차 역까지는 잠깐만 걸으면 되고요. 쇼핑몰과 그랜드 캐널도 마찬가지입니다… 이보다 좋아질 순 없을 겁니다. 직원들은 아주 열정적입니다. 주의가 필요한 것은 바로 Murano로 가는 무료 택시입니다. 우리가 만났던 커플의 얘기를 들어보니 구매를 강요하는 협박을 했고, 유리 공장에 방문을 했는데 그 어느 곳도 둘러볼 수 있도록 허락받지 못했다는 얘길 들었습니다. 소형 증기선을 타세요! 압박도 받지 않고 이게 더 좋습니다.

1  Dinos1000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com에서 영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리뷰 게시 날짜: 2011년 9월 15일

리뷰로 유명하듯, 역에서 가까워서 이동하는 날에는 아주 편리했습니다.
수상 버스를 내린 다음의 도로가 조금 알기 어려워 (가까운데도 돌아야 가야 하기때문에) 도중에 길을 물어가면서 호텔에 도착했습니다. 프론트 지배인 같은 직원이 헤매진 않으셨나요? 라고 물어보는걸 보면 역시 길을 잃는 사람도 많은것 같아요.
직원들은 모두 친절하고 손님이 즐기고 있는지 늘 배려해줍니다.
체크 아웃 후의 계획을 물어보거나, 일본에 돌아간다고 하면, 긴 여행 조심하세요. 호텔은 마음에 드셨나요? 등 마지막까지 손님을 밝고 편안하게 접해주었습니다.
아이는 거울이 TV가 되서 깜짝놀랐습니다 ...

hura-hura-kobe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