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계시므로,트립어드바이저 웹사이트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당사는 다음의 브라우저들을 지원합니다.:
Windows: Internet Explorer, Mozilla Firefox, Google Chrome. Mac: Safari.
가까운 호텔
리뷰 필터하기
2,234개 결과
여행자 평가
2,026
165
25
8
10
여행자 유형
기간
언어모든언어
기타 언어
2,026
165
25
8
10
여행자 의견 보기:
필터
리스트 업데이트 중...
2,234건의 리뷰 중 1-6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리뷰 게시 날짜: 2011년 6월 1일

Taormina에서 덜어진 언덕 위에 있는 호텔입니다.
지리적으로는 불편하지만 그에도 가치있는 절경을 볼 수 있다. 테라스에서는 거대한 Etna산과 파란 지중해를 한눈에 볼 수 있다.
이 장관은 다른 곳에서는 맛볼 수 없을 겁니다.
아담한 객실의 세련된 인테리어는 마치 여행잡지에서 튀어나온 듯합니다.
테라스에서 먹는 아침은 최고의 시간이었습니다.

1  pesso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리뷰 게시 날짜: 2010년 9월 1일

1주일간의 시칠리아 여행 중 5군데의 호텔에서 숙박했습니다만, Ducale는 아무런 불만이 없습니다. 빨리 도착했지만 그것과 관계 없이 따뜻하게 맞아 준 스탭들, 테라스의 멋진 전망. 방에도 욕실에도 좋은 향기가 났고 충분히 넓었습니다. 발코니와 테라스의 테이블도 예뻤습니다. 타오르미나(Taormina)에서 호텔을 찾으신다면, 조금 예산을 초과해서라도 이곳을 추천입니다. 시가지의 중심에서 조금 높은 곳에 있습니다만, 시내 버스, 호텔의 무료 셔틀버스로 쉽게 올라 올 수 있습니다. 관광 시즌이라서 시내에는 많은 사람들로 걷는 것 조차 힘들었지만, 호텔에는 꽃이 만발하고, 조용해서 편히 쉴수 있었습니다. 아침 식사도 세련되서 모두가 위안을 받는 시간이었습니다. 방이 쾌적한건 물론이고, 리셉션(reception)이나 벨보이(bellboy), 키친에서 일하는 스탭 모두가 매우 친절했습니다. 특별한 리퀘스트(request)에도 응해 주어서, 작은 호텔이지만, 하루 종일 호텔에 있어도 싫증나지 않을 정도입니다. 나는 친구와 superior에 묵었는데, 가족동반, 커플, 혼자 여행 하시는 분들도 있어서, 각각 다양한 바캉스를 보내고 있었습니다. 가족적인 분위기도 있으면서 매우 세련된 Ducal로 다시 돌아가고 싶습니다.

1  chat_qui_danse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fr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리뷰 게시 날짜: 2010년 4월 9일

인터넷의 평가를 보고 숙박했습니다.

확실히 객실의 벽지나 장식 들은 예쁘게 꾸며져 있었습니다.

그러나, 시내에서 좀 많이 떨어져 있어서 기대하고 있었던 view도 저에게는 절경이라고는 말하기 힘들었습니다. 이보다 더 경치가 좋은 곳이 이탈리아라면 어디에도 있습니다.

마이너스 포인트로는, 제 방만 그렇지도 모르겠지만, 프라이버시를 배려하지 않고 만들어진 점. 유리로 만들어진 입구 앞에는 테라스로 되어 있어서 바다를 볼수 있었는데, 그 바로 앞이 옆방으로 향하는 통로로 되어 있어 테라스에 갈때에도, 방에 있을때에도 다른 방 앞을 통과하는 것 같은 느낌으로 기분이 별로 좋지 않았습니다. 또, 방의 옆쪽 높은 곳에 있는 창문도, 바깥 계단으로 향하고 있어, 계단을 이용하는 사람들의 발을 볼수 밖에 없었습니다. 어느쪽도 커튼은 닫지 않으면 안되서 약간 답답하게 느껴졌습니다.

좋았던 점라고 한다면, 아침 식사로 신선한 오렌지가 나왔던 것입니다. 「오렌지 쥬서기」 같은 것도 있어서, 자기가 직접 만든 오렌지 쥬스를 맛볼 수 있습니다.

또, 마지막날 밤에는 시내까지 내려가는 것이 귀찮아져서 룸서비스로 해산물의 리조트(Risotto)를 시켰는데 제법 맛이 있었습니다. 혹시 즉석식 요리 인가 하는 생각도 들었지만, 이상한 레스토랑에서 먹는 것보다는 훨씬 맛있었습니다.

solelevante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영문에서 기계 번역되었습니다. 기계 번역을 보시겠습니까?
리뷰 게시 날짜: 2018년 7월 23일

숙박시기: 2018년 7월, 커플끼리 여행했습니다.
이 호텔과의 제휴로 수집된 리뷰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게시 날짜: 2018년 7월 22일

숙박시기: 2018년 7월, 커플끼리 여행했습니다.
이 호텔과의 제휴로 수집된 리뷰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