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계시므로,트립어드바이저 웹사이트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당사는 다음의 브라우저들을 지원합니다.:
Windows: Internet Explorer, Mozilla Firefox, Google Chrome. Mac: Safari.
가까운 호텔
리뷰 필터하기
1,336개 결과
여행자 평가
1,039
200
59
25
13
여행자 유형
기간
언어모든언어
기타 언어
1,039
200
59
25
13
여행자 의견 보기:
필터
리스트 업데이트 중...
1,336건의 리뷰 중 1-6
리뷰 게시 날짜: 2017년 11월 11일 모바일

비엔나의 역사가 묻어나는 호텔입니다. 고풍스럽고 고급스러우면서도 유럽의 전통호텔느낌입니다. 좋아요~~^^

숙박시기: 2016년 12월, 커플끼리 여행했습니다.
christinek3443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게시 날짜: 2017년 4월 5일

비엔나는 여러번 방문했는데 갈때마다 숙박에 대해 고민할 정도로 좋은 호텔 가보고 싶은 호텔이 많았는데 특별히 생일 기념 여행으로 간 비엔나에서 임페리얼 호텔에 숙박하게 되었는데 정말 전통과 역사를 가진 호텔이라는게 실감이 나고 왜 그렇게 다들 임페리얼 호텔에 대해 한번쯤 가볼만한 곳이라고 했는지 알것 같았습니다. 고풍스럽다는 말로는 다 설명이 안되는 그런 비엔나의 최고급 호텔임이 분명한 곳입니다.

  • 숙박시기: 2017년 3월, 혼자 여행했습니다.
    • 장소
    • 객실
    • 서비스
BackPacker810127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게시 날짜: 2016년 8월 9일

유럽에서는 럭셔리 콜렉션을 애용하는 편입니다.
궁이나 오래된 저택을 개조하여 호텔로 만들고, 그 안의 살아있는 유적들을 보는 재미가
참으로 크기 때문이지요.

룸은 크고, 멋진 그림과 샹들리에, 벽지, 침대의 멋진 곡선으로 이루어져 있었고,
욕실도 고풍스러웠습니다.

1층 까페에서의 간단한 조식도 맛있었고, 수준급이었어요.
비엔나의 여러 명소를 전차를 타고 쉽게 이동할 수 있을 정도로 위치도 아주 좋았습니다.

  • 숙박시기: 2015년 9월, 가족과 함께 여행했습니다.
    • 장소
    • 청결도
    • 서비스
timelover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게시 날짜: 2016년 5월 8일 모바일

오랜역사와 전통을 가진 호텔, 수 많은 귀빈, 스타들이 머물렀던 호텔...
이 수많은 이야기 들은 많은 사람들이 이 호텔을 예약 하게 민드는 요인중 하나이다.

비엔나에는 좋은 호텔들이 많이 있지만 역사성에선 임페리얼을 따라오지 못하는건 사실이나 방의 컨디션, 음식점, 서비스가 정말로 완벽하다는 의미는 아니다.

리뷰 기준은 임페리얼 스위트 3박을 투숙 하면서 느낀 부분임
우선 장점으로는 오페라극장이나 성 슈테판 성당등과 도보 10분 이내 거리에 위치해 있고 주변이 매우 조용하다 또한 호텔 뒤편에 오페라가 열리는 브람스공연장도 있다, 직원들은 매우 친절하고 격식있다.

단점으론
로비가 작은편인데 손님이 몰리거나 단체손님이 있거나 학회, 연회등이 열리면 일반적인 로비의 기능을 상실한다

또한 직원이 보수 적인지 모르겠지만 체크인시 벨보이가 없어 5분정도 차에서 내려진 수트케이스가 방치되어 있었다

식당 음식과 규모 분위기도 뛰어난 편이 아니였다 다만 조식당의 오물렛 굽는 조리사도 다른 호텔들에 비해 매우 초급요리사 스러웠다

이러한 장 단점에도 이 호텔은 비엔나 방문시 한번은 꼭 와보고 싶다면 추천할 있는 호텔이다.

다음 비엔나에 온다면 파크하얏트에 투숙해 보고 싶다

숙박시기: 2016년 5월, 커플끼리 여행했습니다.
Jawun-tj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게시 날짜: 2015년 9월 15일

유명세가 대단하다. 그러나 찾기는 어렵지 않았다. 외관은 특별나다는 생각은 못했지만 안으로 들어서니 예사롭지 않다. 카페에는 옛날 복장을 입고 음악을 연주하고 사람들은 자유스럽게 음식을 즐긴다.

  • 숙박시기: 2015년 7월, 혼자 여행했습니다.
    • 가격
    • 청결도
    • 서비스
GlobeTrotting805762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