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계시므로,트립어드바이저 웹사이트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당사는 다음의 브라우저들을 지원합니다.:
Windows: Internet Explorer, Mozilla Firefox, Google Chrome. Mac: Safari.
가까운 호텔
리뷰 필터하기
1,830개 결과
여행자 평가
1,005
646
139
21
19
여행자 유형
기간
언어모든언어
기타 언어
1,005
646
139
21
19
여행자 의견 보기:
필터
리스트 업데이트 중...
1,830건의 리뷰 중 2-7
2016년 5월 7일에 작성.

객실은 넓고 깔끔하고 좋았어요, 조식도 괜찮았구요.
바로옆에 베벨데르궁전이 있어서 궁전 구경하기엔 좋았으나,
시내에선 20~30분정도 걸어야하는 거리..
비지니스용으론 괜찮았습니다!

숙박 날짜: 2016년 4월
  • 여행 유형: 출장 목적으로 여행함
    • 장소
    • 청결도
    • 서비스
zer221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11년 7월 24일에 작성.

비지니스 때문에 6박(2011.6.4~)을 트윈룸으로 예약했습니다. 역에서 가까워 빈 관광에도 편리하고 분위기도 차분한 호텔이었습니다. 하지만 2박째에 도저히 믿어지지 않는 일이 생겼습니다. 오후 8시 반경 호텔 방으로 돌아갔더니 방은 코를 찌르는 암모니아 냄새가 진동하고 있었습니다. 눈도 못 뜨고 있을 정도라 결국 방을 바꾸게 되었습니다. 그 사이 우연히 지나가던 짐꾼과 동료 3명이서 대응했습니다. 귀국 후 1박 캔슬 건과 함께 여행 대리점을 통해서 확인했는데, 자극적인 냄새 소동은 확인 이 안된다는 것이었습니다. 캔슬 번호를 몰랐던 점은 이쪽 잘못이지만 그 냄새 소동이 존재하지 않는다는건 무슨 일인지? 지금까지 해외에서 여러 호텔을 이용해 봤지만 솔직히 적극적으로 추천할 만한 호텔은 못됩니다.

BoardingPass803290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영문에서 기계 번역되었습니다. 기계 번역을 보시겠습니까?
2018년 8월 30일에 작성. 모바일

숙박 날짜: 2017년 12월
여행 유형: 출장 목적으로 여행함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2018년 8월 29일에 작성. 모바일

숙박 날짜: 2018년 8월
여행 유형: 가족과 여행함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2018년 8월 28일에 작성. 모바일

숙박 날짜: 2018년 8월
여행 유형: 출장 목적으로 여행함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