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계시므로,트립어드바이저 웹사이트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당사는 다음의 브라우저들을 지원합니다.:
Windows: Internet Explorer, Mozilla Firefox, Google Chrome. Mac: Safari.
저장하기
리뷰 하이라이트
시내에서는 멀지만..

도하 중심부에서는 좀 거리가 있어서 택시비가 많이 드는 곳입니다 이곳에서 다시 나오는 것도 택시가 없으면 쉽... 더보기

2017년 12월 9일에 작성.
kikikbs
,
인천, 대한민국
모바일
멋진 곳

두바이의 마리나워크를 연상시키는 곳이였는데 서로 다른 매력이 있습니다. 고급 레지던스들과 브랜드샵, 레스토랑... 더보기

2016년 2월 22일에 작성.
Bambinaaa
,
서울, 대한민국
1,532건의 리뷰 모두 읽기
  
리뷰 필터하기
1,532개 결과
여행자 평가
764
464
218
58
28
여행자 유형
기간
언어모든언어
기타 언어
764
464
218
58
28
여행자 의견 보기:
필터
리스트 업데이트 중...
1,532건의 리뷰 중 2-7
2016년 2월 22일에 작성.

두바이의 마리나워크를 연상시키는 곳이였는데 서로 다른 매력이 있습니다.
고급 레지던스들과 브랜드샵, 레스토랑, 카페등이 몰려있어 쇼핑하기도 좋고,
산책하기도 좋았어요. 낮과 밤이 분위기가 매우 다른데 개인적으론 밤이 더 좋았던것 같아요. 이 곳은 외국인들도 많고, 외국인들의 복장이 비교적 자유롭습니다.

체험 날짜: 2015년 11월
Bambinaaa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2016년 1월 28일에 작성.

그냥 세상에서 비싸다는 브랜드들은 다 모아놓은 것 같은 느낌의 쇼핑과 저녁 먹는 곳. 그 이상의 의미로 다가오기에는 어려웠습니다.

체험 날짜: 2015년 8월
taeyoungweskim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2015년 9월 3일에 작성.

오일머니를 한껏 실감할 수 있는 고풍스러운 동네
하지만 막상 가면 건물과 요트 구경 외에는 별로 할 일이 없다

체험 날짜: 2015년 1월
hjunkim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2015년 8월 13일에 작성.

더운 한낮(44도)에 가서 그럴 수도 있겠지만, 호화노트에 비싼 부티크뿐 그다지 도하다운 분위기를 느낄 수 없었습니다. 굳이 방문할 필요까지는 없다고 봅니다

체험 날짜: 2015년 8월
byunghyunk2015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이 리뷰는 영문에서 기계 번역되었습니다. 기계 번역을 보시겠습니까?
리뷰 게시 날짜: 3일 전

체험 날짜: 2018년 12월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