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계시므로,트립어드바이저 웹사이트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당사는 다음의 브라우저들을 지원합니다.:
Windows: Internet Explorer, Mozilla Firefox, Google Chrome. Mac: Safari.
가까운 호텔
리뷰 필터하기
44개 결과
여행자 평가
0
26
17
1
0
여행자 유형
기간
언어모든언어
기타 언어
0
26
17
1
0
여행자 의견 보기:
필터
리스트 업데이트 중...
44건의 리뷰 중 3-8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12년 12월 13일에 작성.

서울에서의 볼일 겸 관광으로 3숙박 이용했습니다.
장소는 지하철2호선 선릉역에서 도보2분. 1번출구에서 나가 오르막길을 조끔 올라간 골목길에 있습니다. 이전엔 러브호텔이었다던데, 주변에 그러한 호텔들이 보이지만 신경 안써 일단 안으로 들어가자. 겉모습이 일반적인 비즈니스호텔이라 주저할 필요는 없습니다. 프런트 사람은 일본어를 할 줄 알았습니다. 일단 안심되네. 방이 있는 층 복도는 옛 모습 그대로인지 괴상스럽습니다...빨리 방에 가야지요.
방에선 입구로 신을 벗습니다. 바닥이 한국식 온돌방이 되어 있어 겨울철도 따뜻합니다(온도는 조절가능) . 트윈이 기본인지 혼자 이용해도 베드는 두대. 뜻밖에 방이 널따랗습니다. 큰 티비( NHK 월드 시청가능), 에어컨, 전기 포트, 드라이어, 냉장고(공짜 음료수가 2병, 없어지면 추가됨)가 구비되었습니다. 인터넷 설비가 전혀 없었기 때문에 비즈니스로 이용할 분은 주의가 필요합니다. 저는 공항에서 꾼 Wi-Fi 루터를 써 있었습니다.
욕실은 화장실과 같이 있습니다. 샤워 커튼이 없다는 점이 좀 지장이 되고 잘 쓰지 않으면 축축해집니다. 샤워는 물살이 그다지였습니다. 아메니티는 비치된 샴푸(린스겸용) , 바디샴푸, 비누이고, 칫솔, 면도칼은 없습니다.
주변에는 편의점, 슈퍼, 음식점, 카페등 여럿이 있답니다.

Extraordinary803064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12년 9월 11일에 작성.

도착이 밤 7시경이었어서 잘 뿐인 일정이라 적당한 가격의 깨끗한 호텔을 찾다가 여기를 발견했습니다.

다른 분들도 쓰셨지만 복도가 그런 쪽의 분위기. 옆 쪽은 완전히 ...였습니다. 언덕 길이 가팔라서 나이 드신 분들에겐 힘들 듯. 저희들 정도가 간신히 올라가는 정도 아닐까. 위치는 그럭저럭 괜찮아서, 역까지 언덕 길을 내려가서 커다란 도로를 따라 쭉 가면 되는 지라 알기 쉬워요.

커튼이 안 달려있는 욕실은 예측했지만, 비닐 슬리퍼가 준비되어 있어서 고마웠고 딱히 곤란하지는 않은 상태. 창문도 일단 있었고, 실내는 깨끗했습니다. 바닥은 마루 바닥. 더블 사이즈?의 침대와 싱글 사이즈의 침대. 가격이 똑같아서 딜럭스로 했는데 넓어서 좋았어요. 베개는 2개씩 놓여있었고, 물도 서비스.

스태프는 일본어를 유창하게 해서 문제 없었어요. 아마 아침 식사가 제공되었는데 설명이 없길래(그보다는 먹을 생각이 없었어서) 그냥 지나쳤어요.

가장 기뻤던 건 삼성동 공항 도심 터미널로부터 무료 택시 마중 서비스가 있었던 것. 금요일 밤이었던지라 엄청 길이 막혔어요. 김포부터 6000번대 버스로 왔었다면 대체 어땠을지... 김포부터 직행으로 터미널까지 가는 버스를 선택하길 정말 잘했어요. 무료 택시는 사전 확인을 못했어서 정말 탈 수 있는 몰랐는데.

운전수 분이 굉장히 좋은 분이셔서 기뻤습니다. 호텔 현관까지 데려다 주는 게 정말 편했어요. 그 언덕 길을 짐을 들고 올라가는 건 무리였어요.

며칠 전에 겪은 실제 정보니 지금부터 가시는 분들에게 추천합니다.

4  seturin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영문에서 기계 번역되었습니다. 기계 번역을 보시겠습니까?
2017년 4월 23일에 작성. 모바일

숙박시기: 2017년 4월, 커플끼리 여행했습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2016년 10월 10일에 작성.

  • 숙박시기: 2016년 10월, 출장으로 여행했습니다.
    • 가격
    • 장소
    • 서비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2018년 3월 5일에 작성. 모바일
Google 번역기

숙박시기: 2018년 3월, 출장으로 여행했습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