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계시므로,트립어드바이저 웹사이트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당사는 다음의 브라우저들을 지원합니다.:
Windows: Internet Explorer, Mozilla Firefox, Google Chrome. Mac: Safari.
트립어드바이저
서울
게시
받은 메시지함
검색
가까운 호텔
리뷰 필터하기
24개 결과
여행자 평가
2
7
10
3
2
여행자 유형
기간
언어모든언어
기타 언어
여행자 평가
2
7
10
3
2
여행자 의견 보기:
선택한 필터
필터
리스트 업데이트 중...
24건의 리뷰 중 1-6
이 리뷰는 영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12년 10월 19일에 작성.

방은 작고, 변기와 욕조가 같이있는데 샤워커튼이 없었습니다! 목욕을 즐기지 않는다면, 욕조에서 서있거나 앉아서 샤워를 해야 합니다.

최악이었던 것은 헤어 드라이어가 샤워기 바로 옆에 있던 것이었습니다. 따라서 욕조에 서서 샤워를 한다면, 헤어드라이어가 젖게 될 것입니다.

만약 당신이 7층에 묵는다면, 엘레베이터에서 나와서는 스스로 짐을 끌고 계단을 올라가야 할 것입니다. 옆에는 따로 장애인을 위한 엘레베이터가 있는데 너무 좁아서 짐 없이 맨몸으로 타도 겨우 2.5명 정도만 탈 수 있습니다.

호텔 출입구는 더 심합니다. 투숙객들은 짐가방을 끌고 설치된 경사면을 올라가서 로비로 들어가야 합니다. 입구에 누구하나 서서 도와주는 사람도 없습니다.

LWP10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com.sg에서 영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영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12년 6월 18일에 작성.

우리는 26명의 단체 관광객으로 서울 호텔의 프라임에서 묵었다. 그 곳에 있는 동안 다른 여러 나라에서 온 단체 관광객들을 보았다. 단체 관광객에게 인기 있는 곳 같았다. 호텔의 위치는 시내에서 꽤 떨어져 있었는데 (지하철로 30분), 관광을 하고 돌아다니다가 잠시 들러서 쉬는 것은 힘들었다. 우리는 대부분의 낮 동안 돌아다녔기에 호텔에서는 아주 적은 시간 동안 머물렀다. 우리가 묵은 트윈 룸은 기본 적인 곳으로 깔끔했으며 침대도 편안했고, 영어 채널이 나오는 케이블 TV와 냉장고가 있었다. 방에는 옷장이 없었고 욕실 용품들은 비누와 수건 밖에 없었다. 호텔은 연신내 역에서 약 250m 정도 떨어져 있어 걸어 갈 수 있는 거리였고, 세븐일레븐과 파리 바게트, 롯데 슈퍼, ABC마트, 유니클로가 근처에 있었다. 또 근처에 스포츠 용품을 파는 곳도 여러 곳 있었다. 아침 식사는 매일 같은 메뉴였고, 사람들과 어울릴 로비도 없었다. 방 밖에는 테이블과 의자가 두 세트 밖에 없어 관광을 마치고 세븐 일레븐에서 맥주 몇 병을 사다가 마시기만 했다. 택시 기사들도 이 호텔을 잘 알지 못했다. (이 전에는 호텔 서울 레져였던 모양 이었다.) 그러니 프론트 데스크에서 명함을 가져다가 기사에게 보여 주면 편하다. 전반적으로 단체 관광으로 예약을 했지만 즐겁게 머물 수 있었다. 다음에 서울에 와서또 머문다 해도 개의치 않을 것 같다.

1  BlueBrrr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com에서 영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09년 9월 23일에 작성.

지하철 불광역에서 도보 5분 정도로, 서울 중심에서 조금 떨어져 있어 아는 사람들만 아는 호텔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인터넷 사이트로 예약하면 스위트 룸이었던가가 1박에 78000원으로 가족 5명이 여유롭게 숙박할 수 있고, 거품욕조가 딸린 거대한 욕실도 있었습니다. 굉장히 깨끗했고, 불광역 주변에는 동네 시장과 이마트도 있어 체재하기에 아주 편리합니다. 하지만 서울 중심쪽으로 나가기에는 좀 불편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적극 추천하고 싶은 곳입니다!!

hhhhmmmm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09년 2월 18일에 작성.

처음에 안내 받은 방은 욕실에 큰 물웅덩이가 있어서 다른 방으로 바꿔달라 했더니 스위트 룸으로 안내해 주었습니다!큰 벽걸이형 텔레비젼에 산소인지 이온인지가 나오는기계에, 이것저것 신기해서 사진을 마구 찍었습니다만 방이 너무 커서 카메라에 다 안 들어갈 정도였습니다. 각 방에는 두 방향으로 창문이 있어, 야경도 볼 수 있었습니다. 아주 만족스러운 호텔이었습니다.

makopyon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영문에서 기계 번역되었습니다. 기계 번역을 보시겠습니까?
2019년 6월 25일에 작성.

숙박 날짜: 2019년 4월
  • 여행 유형: 친구와 여행함
    • 장소
    • 청결도
    • 서비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