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계시므로,트립어드바이저 웹사이트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당사는 다음의 브라우저들을 지원합니다.:
Windows: Internet Explorer, Mozilla Firefox, Google Chrome. Mac: Safari.
가까운 호텔
리뷰 필터하기
450개 결과
여행자 평가
121
196
73
34
26
여행자 유형
기간
언어모든언어
기타 언어
121
196
73
34
26
여행자 의견 보기:
필터
리스트 업데이트 중...
450건의 리뷰 중 2-7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리뷰 게시 날짜: 2009년 1월 22일

1월 14일 마닐라 도착, 숙소는 트레이더스 호텔. 다음 날 아침 일찍 일어나야 해서 1층 일식 레스토랑 키쿠후지에서 해결.(맛은 최고)놀러 나가지 않고 취침. 아침 6시에 다이아몬드 호텔에. 호텔의 왜건 차로 바탕가스에 2시간, 보트로 1시간, 겨우 비치 앞에 도착하여 보트로 갈아타고 해변에 상륙. 접수를 하고 객실로. 싼 투어라서 그런지 연동식 객실. 벽 너머로 친구와 대화를 나눌 수 있을 정도로 벽이 얇지만 오늘 밤은 참아야 한다. 다음 날 아침 객실 변경, 바다가 보이는 가장 비싼 코티지로 이동. 역시 리조트는 바다가 보이는 게 최고. 식사는 보통이지만 장기체류자가 많기 때문에 메뉴는 세심하게 배려하는 듯 했다. 가족 관광객들이 많아서 아이들에 대한 배려도 느껴진다. 이 리조트는 중심가로 나갈 때 육로는 없고 보트(250 페소)만 운행, 밤의 외출은 무리. 설비는 텔레비전, 쿨러, 냉장고 없음, 샤워는 냉수(조금 소금 맛)뿐. 20년 전의 시골같은 느낌. 이번에는 트레이더스의 키쿠후지의 점장 키쿠치 준지씨의 의견을 듣지 않고 마음대로 계획해서 실패했다. 그는 20년 동안 마닐라에서 일을 하고 있기 때문에 상의해서 손해볼 일은 없다. 키쿠후지에 없을 때에는 마라테의 고기집 사쿠라에 있으니까 방문해 보세요.

tadatinn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영문에서 기계 번역되었습니다. 기계 번역을 보시겠습니까?
리뷰 게시 날짜: 2일 전

  • 숙박시기: 2018년 10월, 가족과 함께 여행했습니다.
    • 침대의 퀄리티
    • 객실
    • 서비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게시 날짜: 1주일 전 모바일

숙박시기: 2018년 9월, 가족과 함께 여행했습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게시 날짜: 2018년 6월 6일 모바일

숙박시기: 2018년 5월, 커플끼리 여행했습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게시 날짜: 2018년 5월 24일

  • 숙박시기: 2018년 5월, 친구와 함께 여행했습니다.
    • 장소
    • 침대의 퀄리티
    • 서비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