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계시므로,트립어드바이저 웹사이트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당사는 다음의 브라우저들을 지원합니다.:
Windows: Internet Explorer, Mozilla Firefox, Google Chrome. Mac: Safari.
가까운 호텔
리뷰 필터하기
1,360개 결과
여행자 평가
465
553
233
59
50
여행자 유형
기간
언어모든언어
기타 언어
465
553
233
59
50
여행자 의견 보기:
필터
리스트 업데이트 중...
1,360건의 리뷰 중 2-7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리뷰 게시 날짜: 2011년 8월 21일

발리 마지막 날에 이용했습니다. 공항에서 가깝고 디스커버리 쇼핑센터에도 가까워서 정말 편리한 입지였고 비치 프런트라서 쿠타의 노을을 즐길 수 있습니다.
로맨틱 존이라고 하는 비치 프런트 레스토랑에서 저녁노을을 보면서 마지막 디너를 즐겼습니다. 매일 밤 라이브 연주가 7시 반부터 있다고 하는데 바베큐는 1인당 1500엔 정도로 먹을 수 있습니다. 알라카르트 메뉴는 더 저렴합니다. 파에리아가 양도 많고 맛있었습니다. 선셋 디너 후에는 호텔 수영장 한가운데에 온수 자쿠지에서 노천온천 기분으로 몸을 따뜻하게 할 수 있어 기분이 좋았습니다. 수영장은 정말 좋다고 생각합니다. 환전은 호텔에서 나가면 바로 오른쪽에 편의점이 있는데 환율이 좋아서 편리했습니다. 객실에서는 다람쥐를 몇 마리나 볼 수 있었는데 객실은 특별한 점은 없는 보통의 오래된 객실이었습니다. 유일하게 발코니가 있었던 점은 좋았습니다. 스파는 바로 근처에 많이 있엇는데 페브리즈 호텔의 코스 스파를 받았습니다. 가격도 저렴하고 야외에서 부부 둘이서 받은 스파는 정말 좋았습니다.

2  moegi363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리뷰 게시 날짜: 2011년 7월 17일

이 호텔에는 몇 번인가 1박 또는 2박으로 이용하고 있습니다. 나리타에서 출발하는 텐파사르행은 밤에 도착해서 호텔 체크인이 심야이기 때문에 공항에서 가깝고 숙박요금도 저렴하고 다음 날 쇼핑, 식사에도 편리한 호텔로 이용하고 있습니다. 오래된 호텔에 속한다고 생각하지만 리노베이션도 했고 수영장도 있어서 가족이 이용하기 좋은 호텔이라고 생각합니다.

Dream803556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리뷰 게시 날짜: 2010년 7월 13일

가족 여행을 갔을 때 이용했어요. 쿠타 중심지에서는 조금 떨어져 있어서 도보나 택시를 이용하는게 좋겠습니다. 호텔은 발리 정원이 있어 리조트 느낌을 주구요. 쿠타의 번잡한 분위기에서 벗어나 한가롭게 보내고 싶은 분에게 추천하고 싶네요.

mapiko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리뷰 게시 날짜: 2010년 6월 14일

트랜짓으로 이용했습니다. 밤12:00정도에 체크인 했는데, 호텔 입구에서 로비까지 예쁘게 조명이 켜져 있었고, 넓고 개방적인 남국 리조트 분위기를 풍기고 있었습니다. 종업원은 무료 웰컴 드링크를 마시는 동안 신속하게 체크인을 해 주었습니다. 방은 좁은 편이었지만 세면대나 욕조 주변도 특별히 문제 없었고 편의도구도 충실했습니다. 아침식사는 종류가 풍부해서 좋았습니다. 의외로 돼지고기 요리가 풍부했습니다. 레스토랑에서는 뷔페요리 장소가 한군데에 없이 산재해 있고, 한 방 밖에도 있었습니다. 찾는게 힘들었지만 즐길 수 있는 구조라고 생각합니다. 여기 레스토랑 스텝들은 남녀 불문하고 귀에 꽃장식을 하고 있습니다. 익숙해질 때까지 위화감을 느꼈습니다.
해안으로 연결되는 풀장이 멋졌습니다. 호텔 입지는 좋았습니다. 숙박시는 오스트레일리아에서 온 가족 단위 손님(아이동반)이 많아서 완전 리조트 분위기 만점이 호텔이었습니다.
아주 저렴하게 묵을 수 있어서 가격 이상의 가치가 있는 호텔이라고 생각합니다.

CiKi73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영문에서 기계 번역되었습니다. 기계 번역을 보시겠습니까?
리뷰 게시 날짜: 2018년 8월 28일 모바일

숙박시기: 2018년 7월, 출장으로 여행했습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라마다 빈탕 발리 리조트 앤드 스파의 BintangBaliResort님(THE MANAGEMENT)께서 이 리뷰에 답변을 하였습니다.2018년 9월 4일에 답변함
Google 번역기

부적절한 답변 신고하기
이 답변은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시설 담당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