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계시므로,트립어드바이저 웹사이트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당사는 다음의 브라우저들을 지원합니다.:
Windows: Internet Explorer, Mozilla Firefox, Google Chrome. Mac: Safari.
3명이 이 호텔을 보고 있습니다
Booking.com
US$283
특가보기
무료 취소(~22.12.08)
지금 예약하고 숙박할 때 결제하기
Agoda.com
US$280
특가보기
무료 취소(~22.12.07)
Trip.com
US$282
특가보기
무료 취소(~22.12.08)
지금 예약하고 숙박할 때 결제하기
ZenHotels.comUS$498
ExpediaUS$282
EtripUS$282
10개 특가 보기
트립어드바이저에 지불하는 금액이 표시된 가격 순서에 미치는 영향입니다. 객실 유형은 다를 수 있습니다.
가격은 트립어드바이저 파트너가 안내하는 것으로 파트너가 파악하고 있는 모든 세금과 수수료를 포함한 1박 객실 요금을 반영합니다. 자세한 정보는 파트너사에 문의하세요.
트립어드바이저에 지불하는 금액이 표시된 가격 순서에 미치는 영향입니다. 객실 유형은 다를 수 있습니다.
가까운 호텔
리뷰 (2,337)
리뷰 필터하기
2,475개 결과
여행자 평가
1,809
425
118
60
63
여행자 유형
기간
언어모든언어
기타 언어
여행자 평가
1,809
425
118
60
63
여행자 의견 보기:
선택한 필터
필터
리스트 업데이트 중...
2,475건의 리뷰 중 35-40
2022년 9월 20일에 작성.

친구들과 파크하얏트로 결혼전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뷰도 좋고 서비스 만족도도 높았습니다.
그런데 방에 먼지가 좀 많은거 같았어요 ㅠ ㅠ침대쪽에 하얀 먼지가 날아다녀서 목이 따가웠어요 ㅎㅎ

숙박 날짜: 2022년 9월
  • 여행 유형: 친구와 여행함
    • 가격
    • 장소
    • 침대의 퀄리티
    • 객실
    • 청결도
    • 서비스
Hyatt Hotels과(와)의 제휴로 수집된 리뷰
rlfjrl45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2022년 9월 17일에 작성.

직원들의 대응과 객실의 위생상태 전반적으로 너무 만족했습니다.
요청사항에 세심함이 묻어있었으며, 전문적인 직원들의 서비스에 잘 쉬었습니다.

숙박 날짜: 2022년 9월
  • 여행 유형: 가족과 여행함
    • 가격
    • 장소
    • 침대의 퀄리티
    • 객실
    • 청결도
    • 서비스
Hyatt Hotels과(와)의 제휴로 수집된 리뷰
kim1538718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2022년 9월 17일에 작성.

직원들의 서비스가 매우 대조적입니다. 2박동안 여러번 불쾌한 직원 응대를 경험했습니다. 시설은 훌륭하지만 엘리베이터 사용이 매우 불편합니다. 객실 종류에 따라 뷰가 아예 없는 객실도 있습니다.

숙박 날짜: 2022년 9월
  • 여행 유형: 가족과 여행함
    • 가격
    • 장소
    • 침대의 퀄리티
    • 객실
    • 청결도
    • 서비스
Hyatt Hotels과(와)의 제휴로 수집된 리뷰
obgyey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2022년 9월 17일에 작성.

부산에 정말 오랜만에 휴가차 들렸는데 가장 마음에 드는 호텔을 찾아서 기분이 좋습니다. 다음에는 다른 룸 옵션으로 투숙할 예정입니다

숙박 날짜: 2022년 9월
  • 여행 유형: 친구와 여행함
    • 가격
    • 장소
    • 침대의 퀄리티
    • 객실
    • 청결도
    • 서비스
Hyatt Hotels과(와)의 제휴로 수집된 리뷰
aym0001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2022년 9월 15일에 작성.

펜션이나 모텔은 자주 갔지만 호텔은 처음가봤어요. 처음온거 티내지 않고 잘 놀다오리라 생각하고 갔습니다. 체크인까지는 무리없이(?) 잘 되었는데 방으로 내려가는거부터 1차 고비가 왔습니다. 12층을 아무리 눌러도 엘베 불이 안들어와서 당황했는데 한참을 헤매다 키가 키였다는걸 깨달았습니다. 두번째로 방문을 여는데 티비에서 본것처럼 키를 갖다댔더니 딸각 소리가 나서 문을 열심히 열어보았는데 아무리해도 안열리더라구요. 당기는게 아니라 미는거였어요. 할말많지만 근무중으로 줄이겠습니다 잘 쉬다왔어요

숙박 날짜: 2022년 9월
  • 여행 유형: 가족과 여행함
    • 가격
    • 장소
    • 침대의 퀄리티
    • 객실
    • 청결도
    • 서비스
Hyatt Hotels과(와)의 제휴로 수집된 리뷰
suricruise43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트립어드바이저에서는 리뷰를 확인합니다.
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