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계시므로,트립어드바이저 웹사이트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당사는 다음의 브라우저들을 지원합니다.:
Windows: Internet Explorer, Mozilla Firefox, Google Chrome. Mac: Safari.
가까운 호텔
리뷰 필터하기
2,171개 결과
여행자 평가
649
749
387
175
211
여행자 유형
기간
언어모든언어
기타 언어
649
749
387
175
211
여행자 의견 보기:
필터
리스트 업데이트 중...
2,171건의 리뷰 중 3-8
리뷰 게시 날짜: 2015년 12월 30일

1박을 했었는데 아마 룸 업그레이드 되서 그런지 거실까지 있는 큰방에 숙박하게 되었습니다. 방은 크나 좀 전체적으로 오래 된 느낌이었습니다. 위에 스카이바에서 분위기 즐기기 괜찮고요

객실 팁: 바에서 한잔 해보세요
  • 숙박시기: 2015년 1월, 출장으로 여행했습니다.
    • 침대의 퀄리티
    • 청결도
    • 서비스
Dream803845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게시 날짜: 2015년 10월 30일

쿠알라룸푸르 KL타워의 바로 앞에 위치한 호텔.
상업시설과 같이 있는 빌딩으로 호텔은 7층부터...
리셉션은 깨끗하고 직원들도 친절합니다.

다만...객실은 오래된 레지던스를 개조한듯한 인상입니다.
호불호가 갈릴듯...

루나바도 생각보다 평범합니다.

객실 팁: 객실에서 와이파이가 잘 안잡힐수 있으니 미리 리셉션에 물어보세요.
  • 숙박시기: 2015년 10월, 혼자 여행했습니다.
    • 장소
    • 침대의 퀄리티
    • 서비스
FarAway807220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게시 날짜: 2014년 3월 23일 모바일

프론트에서 방 안내를 받을 때부터 불친절하고 장난스러운 태도에 불쾌했다. 그리고 아침식사 하는 곳이 나는 1층인지 알았다. 그래서 맞는지 확인하기 위해 물었다. 그리고 직원은 그 곳이 맞다고 했다. 나중에 확인하니 아침식사 쿠폰에는 23층이라고 적혀 있었다. 왜 그는 1층이 맞다고 했는지 나는 의문이다. 그리고 저녁 나는 이 호텔에서 가장 유명한 루나바를 방문했다. 사실 이 호텔에 머무는 이유가 바로 이 루나바 때문이다. 왜냐하면 페트로나스 타워의 뷰로 유명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우리 좌석에서는 볼 수 없었고, 실망했다. 나는 술을 못마시기 때문에 웰컴쿠폰을 이용하고, 친구만 술을 주문했다. 술을 마시고 있는데 남자 직원이 와서 말했다. 우리가 앉은 좌석은 예약되어 있는 좌석이라고 했다. 하지만 우리가 그 좌석에 앉기 전, 우리를 안내해 준 여자 직원은 좌석이 예약되어 있다고 언급해 주지 않았다. 그리고 술을 마시고 있는 중간에 남자 직원이 영수증을 갖고 왔고, 돈을 지불하라고 했다. 양해도 구하지 않았고 매우 불쾌했다. 계산을 하고 마저 술을 마시고 있는데 예약 손님이 왔다고 했다. 그리고 갑자기 말도 없이 우리의 칵테일잔을 정리했다. 나의 칵테일잔이 어디 갔는지 알 수 없었다. 정말 황당했지만 더 이상 그 곳에 머물고 싶지 않았고 자리를 떠났다. 그리고 잔돈을 확인해보니 10센트 4개와 50센트 1개를 받아야 했지만, 동전의 개수만 맞춘 10센트 5개만 있었다. 호텔바에서 잔돈으로 장난을 치다니... 정말화가 나서 잠이 오지 않았다. 좋은 추억을 만들려 방문한 곳에서 모든 여행을 망쳤다. 그리고 방에서는 윗층에서 샤워하는 소리가 들린다. 복도에서는 방에서 이야기하는 소리가 들린다. 다시는 이 호텔에 머물고 싶지 않다. 위치도 서비스도 별로이다. 무엇보다 루나바 정말 추천하고 싶지 않다. 절대

숙박시기: 2014년 3월, 친구와 함께 여행했습니다.
4  321,543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게시 날짜: 2013년 12월 1일

루나바때문에 일부러 이 호텔에서 2박을 했어요. 리셉션은 정말 깔끔하고, 괜찮던데, 방은 28층을 주었는데, 방에 들어가자마자 곰팡이 냄새에 바닥은 카펫,,,, 그래도 에어컨을 틀면 나아지겠지 했지만, 에어컨을 틀어도 냄새는 계속 나고, 소리는 어찌나 씨끄럽던지, 밤에 잠을 못잘정도에요, 샤워하고 깜박하고 슬리퍼 안신구 나왔는데, 화장실 앞 카펫이 젖어있더라구여, 어찌나 찜찜 하던지,,, 금고는 거실에 없고, 화장실에 있고,, 암튼 사이즈 큰것 빼고는 그리 장점은 없내요. 루나바도 정말 사진에서만 좋았지, 너무 낡았구요. 다시는 이 호텔에 안묵을 거애여. 참 아침에 공항갈려고 KLsentral 까지 가자구 하니깐 지금 막히는 시간이라구 모노레일 타고 가라구 하더라구요. 어이가 없어서,,, 정말 비추입니다. 괜히 호텔바꿨다고 남편한테 한소리 듣고,,,

객실 팁: 에어컨 소리가 조용한 방으로 달라고 하세요, 들어가서 에어컨 틀고 10분후에두 냄새가 나면 방 바꾸세여. 밤에 잠 못잡니다.
  • 숙박시기: 2013년 11월, 가족과 함께 여행했습니다.
    • 가격
    • 장소
    • 침대의 퀄리티
    • 객실
    • 청결도
    • 서비스
2  nayakim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게시 날짜: 2013년 8월 3일

호텔 리셉션쪽은 리노베이션을 해선지 럭셔리하고 깔끔해요. 언제든지 마실수있게 아이스티랑 사과도 구비되있구요. 여기 투숙객이 많은 편인것같아요. 체크인할때도 좀 기다렸고..조식당도 붐볐구요.
룸은 스윗룸 스타일로 되있어서 넓긴해요.청소상태는 깔끔하지만 가구나 카펫등..사진으로 봤을때보보다 실제로 보니 룸시설이 많이 낡아서 실망스러웠어요.욕조도 낡았고 물도 녹물이 나와서 놀랐네요.침구도 도톰한 호텔침구가 아니라서 실망..
제 맥북에 와이파이 연결이 안되서 인터넷 안되서 좀 짜증이 났던기억이..전반적으로 불만스러운점들도 많았던 호텔이었네요. 그치만 작년 1박가격이 8만원 정도였던걸 생각하면.. 낡았다는 단점을 빼면 조식도 괜찮은 수준이었고 위치도 나쁜편은 아니에요..쌍둥이빌딩까지 걸어서 10-15분정도걸리구요, 아주좋았던점 한가지는 호텔내 스파샵이에요.스파샵까지 가는 동선이 로비로 다시 내려가서 가야하는 구조라 좀 불편하지만 이때 말레이 마사지 매력에 빠졌답니다. 테라피스트 실력이 아주 좋았어요. 스파가격도 기억에 5만원정도에 2시간 가까이 받았던것 같아요. 수영장도 사진상으론 예뻐보였는데 역시 낡았어요..물도 너무 차갑구요..바는 못가봤네요~ 담에 또 방문한다면 리노베이션한 룸으로 갈꺼같아요.스파샵은 다른호텔 묶어도 꼭 다시 가고싶어요~
바로 옆에 샹그릴라 있는데 좋아보이더라구요..가격차이 별로 안나는데 리노베이션 안된 룸으로 가실바엔 3,4만원 더 들여 샹그릴라 가시라 권하고 싶습니다.

  • 숙박시기: 2012년 9월, 커플끼리 여행했습니다.
    • 가격
    • 장소
    • 침대의 퀄리티
    • 객실
    • 청결도
    • 서비스
1  jinyoung2013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