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계시므로,트립어드바이저 웹사이트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당사는 다음의 브라우저들을 지원합니다.:
Windows: Internet Explorer, Mozilla Firefox, Google Chrome. Mac: Safari.
트립어드바이저에 지불하는 금액이 표시된 가격 순서에 미치는 영향입니다. 객실 유형은 다를 수 있습니다.
가까운 호텔
파트너가 지불한 결제는 표시된 가격 순서에 영향을 미치며, 추천 또는 스폰서 종류 순서의 경우 파트너의 결제는 목록에 등록된 숙박 시설 순서에 영향을 미칠 수도 있습니다.
리뷰 (1,234)
리뷰 필터하기
1,234개 결과
여행자 평가
685
386
111
39
13
여행자 유형
기간
언어모든언어
기타 언어
여행자 평가
685
386
111
39
13
여행자 의견 보기:
선택한 필터
필터
리스트 업데이트 중...
1,234건의 리뷰 중 1-6
2019년 12월 19일에 작성.

very kind staff, beautiful view
정말 좋았어요. 한적하고, 모든 분들도 친절하고, 특히 해변이 가까워서 쉬기 좋았습니다.
오션테라스레스토랑은 가격대비 음식이 좋았던 것 같아요.
기회가 된다면 꼭 다시 한번 방문하고 싶어요.

스파 마사지가 별로였다는 분들도 계신데
저희는 오히려 너무 만족했습니다.

이건 좀 취향차이 아닐까 싶어.
발리를 간다면 꼭 다시 갈거에요.

숙박 날짜: 2019년 12월
  • 여행 유형: 커플로 여행함
    • 가격
    • 장소
    • 침대의 퀄리티
    • 객실
    • 청결도
    • 서비스
이 호텔과의 제휴로 수집된 리뷰
junho1117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캔디 비치 코티지의 sukandi님(Operation Manager )께서 이 리뷰에 답변을 하였습니다.2019년 12월 20일 답변 완료
Google 번역기

Dear junho1117,

Thank you for the amazing review that you have given us. Your Positive comments is very much appreciated.
I'm very glad that you had a great time enjoying our facilities and services offered by the Hotel.

I am looking forward to welcome you back on your next stay with us.

Kind Regards,
Made Sukandi

부적절한 답변 신고하기
이 답변은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시설 담당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이 리뷰는 영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13년 6월 3일에 작성.

최근에 이틀 밤을 묵었고 좋았습니다. Candidasa의 아주 조용한 곳에 위치해 있습니다. 두개의 수영장이 있고 바로 해변에 있습니다. 저희가 있는 동안 수리가 이루어지고 있었지만 망치소리가 들릴 뿐 다른 소음은 없었습니다. 음식은 좀 개선할 여지가 있습니다. 아침 부폐는 보통이었고 먹을만 했습니다만, 저녁 부페는 모자랐습니다. 첫날 밤은 괜찮았지만 둘째 밤은 다른 곳으로 갔습니다. 직원들은 친절했지만 낮은 음성이었습니다. 저희는 아주 훌륭한 바다가 보이는 디럭스 객실에 묵었습니다. 작았지만 두 사람에게는 괜찮았습니다. 발리 리조트들이 그렇듯이 고풍스럽게 만들어져 있습니다. 아무튼, 저는 이곳이 좋았고 다시 올겁니다만 음식은 다른 곳에서 먹을 겁니다.

HVD077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com.au에서 영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캔디 비치 코티지의 IBP_Gustu님(Guest Relations Manager)께서 이 리뷰에 답변을 하였습니다.2013년 6월 20일 답변 완료
Google 번역기

Dear HVD077,

First of all thank for your comment and we appreciate it very much.
In some cases that you have mentioned which is not suitable to you, we do apologize for that, however we delighted that you will come back and stay with us.

We have talked to our Chef, that the food in the restaurant should be improved immediately. Hopefully by the time that you return to stay, you will see the progress especially for restaurant.

Thank you once again for your criticism, it will be used for our future improvement.

Looking forward to your next visit.

With best regards.
.

부적절한 답변 신고하기
이 답변은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시설 담당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11년 7월 3일에 작성.

all-inclusive(모든것이 포함된 플랜)로 마음껏 먹고 마시며 아주 한가로이 지넸습니다. . 호텔 식사 포인트는 세금을 포함해 1500엔 정도의 메뉴라면 맛도 무난하고 양도 많습니다. 직원의 적절한 서비스도 좋았고 객실도 깨끗하고 좋았습니다. 유감스러웠다면 방 228번 베란다 난간 청소가 잊고 있었다는 것. . 베란다에서 느긋하게 지낼 시간이 없을 정도로 부지에서 놀았기 때문에 특별히 문제는 없었지만, 호텔 쪽 입장이라면 청소 체크가 되면 좋을것 같아서 써 봤습니다. Candidasa에 가면 또 꼭 다시 숙박하고 싶은 호텔입니다.

1  FarAway803355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캔디 비치 코티지의 Gustu님(Public Relations Manager)께서 이 리뷰에 답변을 하였습니다.2011년 8월 15일 답변 완료
Google 번역기

Dear Leisurely trip,

On behalf of our managements, we do apologize for the inconvenience caused during your stay in our hotel, your criticisms and comments will use to improve our services in future. however we have to inform you at the same time we also received comments with highly praised the existence of our hotel, even our food and all related to our restaurant and other facilities.

Nevertheless we do appreciate your comments, with many thanks

Sincerely yours,

부적절한 답변 신고하기
이 답변은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시설 담당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이 리뷰는 일본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09년 1월 24일에 작성.

수페리어 코티지에 숙박했습니다. 실내는 깨끗하고 방은 그다지 넓지는 않아도 천정이 높고, 욕실도 밝아서 해방감이 있었습니다. 테라스에 의자 2개와 테이블. 조명불이 있어서 책을 읽을 수 있었습니다. 수페리어 코티지는 오션뷰가 아니라고 들었는데, 테라스에서 조금이지만 바다를 볼 수있었습니다. 금고는 비밀번호 식. 밤에 객실정돈때 원하면 구충제를 뿌려줬고, 구내도 일주일에 한 번은 살포하고 있었어서, 벌레는 별로 신경이 쓰이지 않았습니다. 호텔 구내는 위까지 천정이 뚤린 로비, 야자수에 둘러싸인 조깅 트랙 (머무는 동안 뛰고있는 사람은 아무도 못봤지만), 수영장은 2곳으로 해변과 레스토랑 앞에 있으며, 레스토랑 앞쪽으로도 바다가 보입니다. 해변 마사지는 수영장 옆에 2곳, 좋아하는 향기의 오일을 선택하면, 그것으로 마사지를 해줍니다. 발리 바다는 그다지 깨끗하지 않다고 생각했지만,이 주변 바다는 투명하고 해가 비치면 라무네(일본의 청량 음료) 같은 밝은 색이 되어 예뻣습니다. CANDI BEACH 코티지에서 Candidasa 마을까지는 2km정도로 천천히 걸어도 30분 정도면 마을에 갈수있고, 베모도 자주 다녔지만 전혀 불편하지 않았습니다. 마을에는 편의점 같은 상점, 옷이나 가방과 샌들 등 다양한 물건을 파는 토산품 가게, 환전소, 세탁소, 스파, 레스토랑, Perama 오피스등 필요한 만큼은 갖추어져 있어 작은 마을치고는 가게도 많았어요. 프런트, 레스토랑, 객실, 해변 카운터의 직원들도 늘 웃는 얼굴로 편안하게 말을 걸어 주거나​​ 멀리서 손을 흔들어 주기도 하는등 아주 좋은 분위기 였습니다. 레스토랑에서는 계란요리 방법이나 도구 등에 대한 작은 요청에도 웃는 얼굴도 대해줬고, 잘 모르는 것이 있어서 프런트에 물어보면 바쁠때도 순서대로 성실하게 답해주었습니다. 모자라지도 과하지도 않은 딱맞는 서비스로 체재가 더욱 즐거웠던것 같습니다.

5  Road802996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jp에서 일본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영문에서 기계 번역되었습니다. 기계 번역을 보시겠습니까?
2019년 11월 10일에 작성.

숙박 날짜: 2019년 10월
여행 유형: 가족과 여행함
이 호텔과의 제휴로 수집된 리뷰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캔디 비치 코티지의 sukandi님(Operation Manager )께서 이 리뷰에 답변을 하였습니다.2019년 11월 11일 답변 완료
Google 번역기

부적절한 답변 신고하기
이 답변은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시설 담당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