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계시므로,트립어드바이저 웹사이트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당사는 다음의 브라우저들을 지원합니다.:
Windows: Internet Explorer, Mozilla Firefox, Google Chrome. Mac: Safari.
가까운 호텔
리뷰 필터하기
724개 결과
여행자 평가
507
122
53
21
21
여행자 유형
기간
언어모든언어
기타 언어
507
122
53
21
21
여행자 의견 보기:
필터
리스트 업데이트 중...
724건의 리뷰 중 6-11
이 리뷰는 영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11년 10월 7일에 작성.

LA Live에 Ritz Carlton는 세계 일류 수준이에요. 호텔과 직원들은 Downtown Los Angeles에서 최고죠. 24층의 WP를 체크아웃 했어요. 뛰어난 F & B도 맛보세요. 1월에 다시 갈 거예요.

Alohacraig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com에서 영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영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11년 9월 27일에 작성.

서비스 산업에 종사한다면, 흥미있는 이야기일 겁니다. 오래 전에 한 의사는 우리 서비스를 칭찬했습니다. 하지만 다른 사람들 한테 얘기를 너무 많이 하고 다니면 서비스가 나빠질 수도 있고, 아니면 서비스를 받지 못할 수도 있기 때문에, 좋은 서비스에 대해서 다른 친구에게 말하지 않을 것이고 누구에게도 추천하지 않을 거라고 했어요. 그처럼 LA의 ritz는 점점 좋아지는 것 같습니다. 우린 토요일 밤 늦게 도착했는데, 직원들은 우리의 이름으로 반겨주었고 제가 좋아하는 코너 룸을 준비해 주었어요. 다시 한번 모든 경험이 완벽했어요. 라운지는 여전히 놀라울 만큼 아름답고, 풀장도 훌륭했으며, 직원들도 아주 뛰어났죠. 우린 야자나무 사막과 샌디에고에 여행을 갔었고, dana point의 ritz에서 여행을 마무리하려고 했죠. 당시에 남부 캘리포니아의 5백만 가정이 전기가 안 통하고, 호텔에서도 새로운 손님을 원하지 않는다는 사실을 몰랐어요. 그래서 무엇을 어떻게 해야 할 지 모르고 난처한 상황이 되었는데, la live ritz에 전화를 했더니 방이 거의 없지만, 오시면 도와줄 수 있을 거라고 했죠. 그리고 도착하자 귀빈용 플로어의 호화로운 스위트 룸과 근처의 훌륭한 저녁을 추천해 줬어요. 매 방문마다 더 좋은 서비스를 보여줬고 완벽한 기억으로 남아있어요. 제 아내는 처음 이 호텔에 방문했는데, 얼마나 좋았는지 물어봤더니 높은 서비스 수준을 느꼈고, 직원과 귀빈용 플로어는 아주 뛰어났다고 했죠. 꼭 다시 갈 거예요.

2  tjs416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ca에서 영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영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11년 9월 26일에 작성.

훌륭하고 멋진 호텔. 서비스는 별 다섯 개. 모든 직원들의 서비스는 추천할 만 하죠. 매우 개인적인 공간과 방은 A+. 진정 별 다섯 개 호텔.

1  jungonzales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ca에서 영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영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11년 9월 20일에 작성.

이번 주말에 Emmys에 가게 되고 Ritz Carlton의Club room중에 하나에서 묵게 된 건 아주 행운이었죠. Nokia Theatre와 Governors Ball를 생각하면 완벽한 위치였어요. 하지만 구지 도심에 있을 필요가 없다면 이 곳에 머물고 싶지 않을 거예요. 호텔은 멋졌어요. 옥상의 풀장과 거품 목욕탕, 그리고 훌륭한 스파 시설. Champagne과 Truffles의 바디 트리트먼트를 적극 추천해요. 22층에 있는 클럽 시설은 매우 훌륭했는데 아침과 점심도 제공했어요. 직원들은 친절하고 매우 도움이 되었습니다. 24층의 Wolfgang Puck에서 샴페인 리셉션도 있었어요. 맛있는 카나페가 제공되는 최고급의 레스토랑이었는데, 따로 식사를 해도 괜찮을 만한 곳이었습니다. 숙소도 좋았지만, 도심은 무서워요. 가게도 없고 인적도 드물죠. 휴일을 즐기러 갈만 한 곳은 아니에요.

1  FoodloverLondon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co.uk에서 영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영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11년 8월 22일에 작성.

5일 밤을 이곳에서 지냈어요. 사람들이 주변을 걸어 다니는 소리와 의자가 삐걱거리는 소리가 밤새 들렸죠. 더 이상 참을 수가 없어서 연락을 했더니, 우리 방은 레스토랑 WP24의 아래층이라고 했어요. 그래서 다음날 다른 방으로 옮길 수 있다고 해서 짐을 쌌고, 직원들이 모든 짐을 옮겨 주었어요. 하지만 다음날 아침 망치로 쿵쿵 두드리는 소리가 들렸어요. 우린 다시 연락을 했죠. 이번엔 주거공간의 위층인데 현재 리노베이션 중이라고 했어요. 저는 점점 화가 났죠. 이 호텔은 모든 벽이 소리가 전달되는 얇은 벽으로 되어 있었어요. 게다가 200달러도 아니고 500달러 호텔인데. 그래서 호텔은 주말 이후로 이틀 동안 일을 하지 않을 것이라고 약속했죠. 사실 호텔은 기본 방의 가격에 고급 스위트 룸을 제공하고 있었죠. 첫날 밤은 20%낮은 가격이었고 두 번째 밤은 무료였어요. 손님 방 위에 레스토랑이 있고 카펫도 없이 굉장한 소음이 새벽 2시에 있었습니디만, 매니저는 정말 친절했어요. 그리고 화가 났던 또 다른 사실은 욕실 수도 꼭지가 너무 높게 디자인 되어 있어서 세면대를 사용할 때 물이 옷에 튀기 때문에 사용 후에는 닦아야 했다는 점이에요. 이 호텔은 새 호텔이에요. 이 호텔을 디자인 한 사람은 샤워룸의 꼭지의 외형을 보고 선택하기 전에 기능적으로 잘 작동하는지 체크하고 확인해야 한다고 생각해요. 그리고 WP24 레스토랑 바로 아래에 손님 방을 두어서는 안돼죠. 프론트 직원도 이건 잘못이라고 말했습니다. 아 그리고 하나 더. 객실 청소 서비스는 전혀 좋지 않았어요. 저는 머리가 긴편인데, 세면 중에 빠진 머리가 제가 이곳에 투숙하는 동안에 계속 욕실에 남아 있더라구요.

1  myqueen21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com에서 영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