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계시므로,트립어드바이저 웹사이트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당사는 다음의 브라우저들을 지원합니다.:
Windows: Internet Explorer, Mozilla Firefox, Google Chrome. Mac: Safari.
가까운 호텔
리뷰 필터하기
3,918개 결과
여행자 평가
2,209
997
404
180
128
여행자 유형
기간
언어모든언어
기타 언어
2,209
997
404
180
128
여행자 의견 보기:
필터
리스트 업데이트 중...
3,918건의 리뷰 중 1-6
이 리뷰는 영어에서 번역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2012년 11월 12일에 작성.

미시시피 삼각주는 멤피스의 피바디 호텔 로비에서 시작한다... 피바디는 파리 릿츠이며, 카이로 셰퍼즈이고, 런던 사보이다... 로비에 있는 분수 가까이에 서서... 뒤뚱이를 기다리면, 결국엔 삼각주에선 누구나 될 수 있는 모든 이를 보게 된다. 미시시피인, 작가 및 강사였던 데이비드 콘(1896-1960)이 1935년에 쓴 글.

오늘 날에도 여전히 적용된다. 하지만, 피바디를 방문하면 과거를 기억하게 된다. 엘비스가 태어나기 전엔 코튼이 가장 좋은 것이였던 그때, 사방으로 끝없이 뻗어나가는 하늘이 있었고, Beale St.이 젊었던 그 때를...

전 피바디의 모든 것이 너무 좋았습니다. 아주 큰 변화가 있어야만 이 역사적인 호텔에 별 다섯개 이하를 줄 수 있을 겁니다. 이 호텔이 여전히 복원된 웅대함을 유지하고 있으며, 자신들의 전통적인 역할을 이해하고 있는 사람들을 직원으로 갖추고 있다는 사실이 저를 행복하게 했습니다.

피바디에 묵을지 고민하고 계신다면, 제가 보장하는데, 이 호텔은 영원히 기억하게 되실 겁니다. 전통으로 귀향하는 것 같은 곳입니다. 우리가 살진 않았지만, 우리 마음에 간직한 그 전통으로요.

오리 때문에 로비에 있는 아름다운 꽃들을 놓치실 수도 있는데, 꼭 살펴보세요. 피바디에 묵지 않으시더라도, 오리들과 공공 장소들을 구경하세요. 오리가 행진하는 게 별거 아니라고 생각하신다면, 다시 한번 생각하세요. 얼마나 자주 이 기억을 떠올리게 되는 지에 놀라실 겁니다. 그냥 킬킬 웃게만 만든다고 할지라도요.

1  thepinion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리뷰 원문은 www.tripadvisor.com에서 영어로 포스팅되었습니다. 리뷰 원문 보기
이 리뷰는 영문에서 기계 번역되었습니다. 기계 번역을 보시겠습니까?
2018년 10월 3일에 작성. 모바일

숙박 날짜: 2018년 9월
여행 유형: 커플로 여행함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피바디 멤피스의 Scott_Boucher1님(Manager)께서 이 리뷰에 답변을 하였습니다.2018년 10월 6일 답변 완료
Google 번역기

부적절한 답변 신고하기
이 답변은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시설 담당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2018년 10월 3일에 작성.

숙박 날짜: 2018년 8월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2018년 10월 3일에 작성.

숙박 날짜: 2018년 9월
  • 여행 유형: 출장 목적으로 여행함
    • 객실
    • 청결도
    • 서비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피바디 멤피스의 Scott_Boucher1님(Manager)께서 이 리뷰에 답변을 하였습니다.2018년 10월 6일 답변 완료
Google 번역기

부적절한 답변 신고하기
이 답변은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시설 담당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2018년 10월 2일에 작성.

숙박 날짜: 2018년 9월
  • 여행 유형: 출장 목적으로 여행함
    • 가격
    • 장소
    • 침대의 퀄리티
    • 객실
    • 청결도
    • 서비스
이 호텔과의 제휴로 수집된 리뷰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