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를 사용하고 계시므로,트립어드바이저 웹사이트가 올바르게 표시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당사는 다음의 브라우저들을 지원합니다.:
Windows: Internet Explorer, Mozilla Firefox, Google Chrome. Mac: Safari.
가까운 호텔
US$189
Hyatt.com
특가보기
으뜸 시설
  • 무료 와이파이
  • 음식점
US$280
US$255
Booking.com
특가보기
으뜸 시설
  • 무료 와이파이
  • 음식점
US$213
US$186
Booking.com
특가보기
으뜸 시설
  • 무료 와이파이
  • 음식점
인터컨티넨털 마크 홉킨스(샌프란시스코)
US$179
Booking.com
특가보기
으뜸 시설
  • 음식점
  • 룸서비스
호텔스닷컴
특가보기
으뜸 시설
  • 무료 와이파이
하얏트 리젠시 샌프란시스코(샌프란시스코)
호텔스닷컴
특가보기
으뜸 시설
  • 무료 와이파이
  • 음식점
호텔스닷컴
특가보기
으뜸 시설
  • 무료 와이파이
  • 음식점
홀리데이 인 골든 게이트웨이(샌프란시스코)
호텔스닷컴
특가보기
  • 무료 와이파이
호텔스닷컴
특가보기
으뜸 시설
  • 무료 와이파이
  • 음식점
인터컨티넨털 샌프란시스코(샌프란시스코)
호텔스닷컴
특가보기
으뜸 시설
  • 음식점
리뷰 필터하기
1,269개 결과
여행자 평가
602
495
124
26
22
여행자 유형
기간
언어모든언어
기타 언어
602
495
124
26
22
여행자 의견 보기:
필터
리스트 업데이트 중...
1,269건의 리뷰 중 1-6
리뷰 게시 날짜: 2017년 11월 20일

다른호스텔과 마찬가지로 도미토리에 공용샤워실이있어요. 깨끗하고 깔끔한듯?들어갈땐 카드키를 보여줘서 들어가는 시스템으로 믿을만 하고 맞은편에 한국식료품가게가 있어서 좋았어요~

숙박시기: 2017년 3월, 친구와 함께 여행했습니다.
Youngseon N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게시 날짜: 2017년 11월 19일 모바일

즐거웠습니다.
객실도 깔끔했습니다. 다른 숙소가 굉장히 비싼데 나름.저렴하게 묵을 수 있었습니다. 좋았어요!

숙박시기: 2017년 11월, 혼자 여행했습니다.
d0nna172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게시 날짜: 2017년 9월 27일

직원분들 친절했고 깨끗했고 유니온스퀘어까지 도보로 6분 정도 걸려서 위치도 좋았어요 . 조식도 빵이랑 쥬스 그리고 커피 나왔어요 ~ 제가 호스텔에 머물었던 시간이 많지는 않아서 나쁜건 잘 몰랐어요 ㅋㅋ 샌프란시스코에서 즐거운 시간 보내고 갑니다. 근처에 한국 술집이 있더라고요 짠이라고 ㅋㅋ 지나가다가 봤는데 신기했어요. 한국분들은 여기서 술 한잔 하셔도 되실듯 합니다

숙박시기: 2017년 9월, 혼자 여행했습니다.
이 호텔과의 제휴로 수집된 리뷰
Sangheelee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게시 날짜: 2017년 7월 16일

위치는 다운타운 근처인줄알았는데 그래도 걸어가려면 꽤 거리가있음.
샌프란시스코 숙소가 너무 비싼편이라 4인 도미토리로 했는데 캐리어 펴기도 넉넉치 않음.
샤워실과 화장실 모두 공용 이어서 조금 어색..? 샤워실에 선반같은게 없고 커텐도 없어서 불편했음.
식당에서 셀프로 조식을 이용할 수 있다고 했는데 처음이라 너무 어려웠고 어떻게 하는지도 모르겠고 정신없어서 결국 못먹고 올라감... 사실 너무어려웠다숙소가 ㅠㅠ
겨우 하루 묵었지만 미국이 처음이었던 나에겐 굉장히 임팩트 강한곳. 심즈 실사판.

객실 팁: 도미토리는 1층침대가 더 편한거같음
  • 숙박시기: 2016년 11월, 친구와 함께 여행했습니다.
    • 가격
    • 청결도
    • 서비스
finy810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게시 날짜: 2017년 1월 26일 모바일

히터 고장나서 하루는 덜덜 떨었고, 다음날 이야기 하자 스태프가 올라와서 봤지만 왜 그런지 모른다고 여분 담요 줬어요. 그래서 내가 고침. 아침 9시 40분경 씻고 나와서 옷입으려 하는데 똑똑 실례합니다 하더니 남자 스태프 그냥 들어옴. 따지니까 노크에 응답하지 않으면 그냥 들어와도 되고, 물건 고장 등 확인하러 그냥 들어갈 수 있는 것이 이곳의 방침이라 함. 나와 친구는 프라이버시가 중요해서 2인용 신청했고, 따라서 무단으로 막 들어오는 게 굉장히 불쾌하고, 심지어 10시가 청소시간 시작인데 그 전에 들어오는 건 이상한 일이라고 했더니 미안하다고 함. 엘리베이터 5일 내도록 안됨. 편하고 안락한 걸 좋아하신다면 5만원 더 내고 호텔 가세요.

숙박시기: 2017년 1월, 친구와 함께 여행했습니다.
Miyeon G님, 감사합니다.
이 리뷰는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리뷰 더보기